뉴스

뮤직

KCON, 사우디아라비아 간다…뉴진스·더보이즈 등 출연 확정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2.09.12 08:42

    사진: CJ ENM 제공
    사진: CJ ENM 제공

    World's NO.1 K-Culture Festival 'KCON(케이콘)'이 오는 9월 사우디아라비아로 그 열기를 이어간다.


    12일 CJ ENM 측은 오는 9월 30일과 10월 1일 양일간(현지 시간 기준) 사우디아라비아 수도에 위치한 최대 엔터테인먼트 복합단지 블러바드 리야드 시티(Boulevard Riyadh City)에서 'KCON 2022 SAUDI ARABIA'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KCON을 사우디아라비아서 개최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지난 6월 CJ ENM은 사우디아라비아 문화부와 음악, 영화, 문화 유산 등 다양한 분야에 걸친 문화 교류 증진에 합의하는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바 있다.


    사우디아라비아는 인구의 절반이 30대 이하인 젊은 국가로, 온라인 상에서 젊은 연령층을 중심으로 K-POP의 열기가 높다. 또한 사우디아라비아 정부는 문화ㆍ관광 등 고부가가치 산업을 육성한다는 계획을 골자로 한 '사우디 비전 2030'을 제시했고, 비전 2030의 전략적 협력 국가 중 한 곳으로 한국을 선정한 바 있다. 뿐만 아니라 아시아에서 아프리카, 유럽을 잇는 지역에 위치에 있기 때문에 인근 다른 언어권의 대륙까지 K-컬처의 빠른 확장을 기대해 볼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이처럼 MZ세대 중심으로 K-컬처에 관심 높은 분위기와 정부 주도의 문화 산업 육성 노력, 아프리카와 유럽까지 이어지는 지리적 이점으로, CJ ENM은 사우디아라비아를 KCON의 신규 진출 지역으로 결정하게 된 것.


    CJ ENM은 'KCON 2022 SAUDI ARABIA' 개최 확정과 함께 쇼 라인업도 공개했다. 에이티즈(ATEEZ), 효린(HYOLYN), 뉴진스(NewJeans), 원어스(ONEUS), 피원하모니(P1Harmony), 펜타곤(PENTAGON), 비(RAIN), 시크릿넘버(SECRET NUMBER), 스테이씨(STAYC), 선미(SUNMI), 더보이즈(THE BOYZ), 티오원(TO1)이 그 주인공(아티스트 ABC순 정렬). 사우디아라비아에서 개최되는 첫 KCON인 만큼, 지난 10년간 KCON을 빛낸 레전더리 아티스트부터 4세대 라이징 스타까지 K-POP의 과거와 현재, 미래를 아우르는 라인업과 함께 KCON을 대표하는 체험형 컨벤션 콘텐츠로 전세대가 함께 즐기는 페스티벌을 만들겠다는 계획이다.


    CJ ENM 음악콘텐츠본부 김동현 컨벤션라이브사업부장은 "KCON이 지난 10년간 세계에서 가장 큰 엔터테인먼트 시장을 갖고 있는 미국과 일본을 중심으로 아시아와 북미에서 괄목할 만한 성과를 내며 K-컬처 세계화에 큰 역할을 했다고 자부한다"며 "이번 사우디아라비아 개최를 계기로 빠르게 시장을 확장하고 있는 중동 지역에서 K-컬처를 선도하며, 향후 유럽 시장 확장까지 진정한 의미의 K-컬처 세계화를 위해 노력할 것이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KCON은 K-POP 아티스트들의 콘서트와 K-라이프스타일을 체험할 수 있는 컨벤션이 융합된 세계 최대 K-컬처 페스티벌이다. 올해는 지난 5월 한국과 일본, 미국서 'KCON 2022 Premiere'를 개최한 데 이어 지난 8월에는 미국 LA서 'KCON 2022 LA'를 성대하게 개최한 바 있다. 하반기에는 9월 30일부터 이틀간  'KCON 2022 SAUDI ARABIA'를 열고, 이어 10월 14일부터 16일까지 사흘간 일본 도쿄의 '아리아케 아레나(Ariake Arena)'에서 'KCON 2022 JAPAN'을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