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장윤정도 명절 스트레스 있나…"시댁 방문하면 방송 피드백 받아"(물건너온아빠들)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2.09.10 09:31

    사진: MBC 제공
    사진: MBC 제공
    ‘물 건너온 아빠들’의 MC 장윤정이 명절에 시댁을 방문할 때마다 친척들로부터 방송 활동 피드백을 듣는다고 밝혀 관심을 모은다. 이어 3MC는 외국인 아빠들과 함께 명절 스트레스부터 용돈 문화에 대한 토론까지 다양한 이야기를 대방출할 예정이다.

    오는 11일 밤 8시 55분 방송 예정인 MBC 추석 특집 ‘물 건너온 아빠들’(연출 임찬)에서는 인도 아빠 투물이 추석을 맞이하여 가족들과 명절 연휴를 보내는 이야기가 그려진다.

    투물과 아내, 사랑스러운 26개월 딸 다나는 한복을 곱게 차려입고 집안 어른들께 절을 하며 추석 인사를 드린 뒤, 온 가족이 둘러앉아 송편을 빚고 전을 부치며 화기애애한 시간을 보낸다. 식사를 맛있게 마친 후, 투물은 가족들에게 한국의 윷놀이와 비슷한 인도 전통놀이 루도를 직접 알려주며 웃음 가득한 시간을 보낸다.

    투물이 한국에 처음 왔을 당시 혼자 시간을 보내야 하는 명절 연휴가 제일 외로웠다고 털어놓자, 아빠들은 너도나도 공감하며 외로움을 토로한다. 이탈리아 아빠 알베르토는 “‘외외파’라는 모임을 만들었었다. ‘외로운 외국인 파티’의 줄임말”이라며 “명절에 놀이동산에 가면 다 외국인만 있다”라고 말해 모두를 폭소케 한다.

    외국인 아빠들의 한국 명절 문화에 대한 솔직한 이야기도 이어진다. MC 인교진이 “한국에는 ‘명절 스트레스’라는 말이 있다”라고 밝히자, 아빠들은 한국에 오기 전까지 몰랐다고 입을 모아 눈길을 끈다. 또 한국 부모님이 자식에게 바라는 선물 설문조사 1위가 현금라는 점을 토대로 ‘현금 선물’에 대한 아빠들의 토론장이 펼쳐진다.

    명절 얘기하면 빼놓을 수 없는 ‘명절 대이동’에 대한 이야기를 나눈다. 중국 아빠 쟈오리징은 “칭다오에서 광저우까지 가는데 차로 운전하면 16시간”이라고 말한다. 인도 아빠 투물은 “인도에서 북쪽으로 가면 기차 타고 5일 걸린다. 6개월 전부터 예매한다”며 분위기를 전한다.

    장윤정과 아내를 외조하기 위해 ‘물 건너온 아빠들’을 찾은 도경완은 독특한 집안 명절 문화를 귀띔한다. 먼저 장윤정은 “명절에 시댁에 가면 상반기, 하반기 방송 활동을 지켜본 피드백이 쏟아진다”라고 소개한다. 도경완은 온 가족이 모이면 아내 장윤정 때문에 “외롭다”고 털어놔 그 이유를 궁금하게 한다.

    장윤정, 도경완 부부가 전하는 명절 연휴 시댁 분위기는 오는 11일 밤 8시 55분 추석 특집으로 방송되는 ‘물 건너온 아빠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