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뮤직

마마무 문별 "노래 못하니까 래퍼 한다? 랩이 오히려 더 견고해"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2.08.30 15:23

    '두 번째 세계' 온라인 제작발표회 / 사진: JTBC 제공
    '두 번째 세계' 온라인 제작발표회 / 사진: JTBC 제공
    마마무 문별이 걸그룹 래퍼에 대한 편견을 언급했다.

    30일 JTBC '두 번째 세계'의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려 김형중 CP를 비롯해 '보이스리더' 김범수, 정엽, 정은지, 서은광, 김민석, MC 폴킴, '아티스트' 유빈, 신지민, 문별, 미미, 엑시, 주이, 문수아, 김선유가 참석했다.

    '두 번째 세계'는 랩은 물론이고, 보컬 실력까지 갖춘 대한민국 대표 걸그룹 래퍼들이 치열한 노래 대결을 펼치는 서바이벌 프로그램.

    마마무 문별이 걸그룹 래퍼에 대한 편견을 언급했다. 이날 문별은 "'노래 못하니까 래퍼 하는 거 아냐?'하는 편견이 있다. 일단 그런 생각을 가지고 계신 분들이 정말 많은 것 같다. 아무래도 랩에 음가가 없어서 그렇게 생각하시는 것 같다"며 "제 생각에는 랩이 더 섬세하고 정교하다는 생각이 든다"고 말했다.

    이어 "걸그룹 래퍼들이 모여 보컬 경연을 한다는 것 자체가 재밌는 일이라는 생각이 들고, 경연하면서 '이분에게 이런 모습이 있구나. 그동안 못 보여줘서 아쉬웠겠구나' 싶었다"라며 "이번 기회를 통해 래퍼들의 실력을 확실히 느끼는 기회가 될 거라고 생각했다. 보는 눈, 듣는 귀가 모두 좋았다"고 덧붙였다.

    한편, JTBC 새 예능 '두 번째 세계'는 오늘(30일) 밤 8시 50분 첫 방송된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