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유영석 "가왕 '인디언 인형', 이분 이기기 힘들 것" (복면가왕)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2.08.28 08:51

    사진 : MBC '복면가왕' 제공
    사진 : MBC '복면가왕' 제공

    오늘(28일) 방송되는 MBC ‘복면가왕(연출 김선영)’에서는 3연승 가왕 ‘인디언 인형’이 ‘마의 4연승’ 고지에 도전한다.

    오늘, 유영석이 극찬한 복면가수가 나타난다. 한 복면가수가 무대를 마치자, 판정단에서는 힘찬 박수가 터져 나온다. 판정단 전문가 라인 유영석은 “이 복면가수가 ‘이번 무대는 특히 칼을 가셨구나’라는 생각을 했다. 오늘 가왕이 웬만큼 잘하지 않으면, 이분을 이기기 힘들 것 같다.”라며 새로운 가왕의 탄생을 예고한다. 무대를 지켜본 윤상 역시 “본인의 가장 자신 있는 무기를 쓰신 것 같다.”라며 이 복면가수의 무대에 감탄한다. 과연 이 복면가수는 유영석의 예언처럼 새로운 가왕석의 주인이 될 수 있을 것인지 관심이 높아진다.

    한편, 판정단 리사가 한 복면가수의 무대에 깊게 빠진다. 리사는 이 복면가수의 무대에 깊이 감탄한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끄는데, 그녀는 “이분의 무대는 블랙홀 같았다. 무대에 그냥 빨려 들어가는 느낌이다.”라고 소감을 밝힌다. 이 무대를 지켜본 유영석 역시 “이분의 무대에 맞아서 전치 2주의 부상을 입은 것 같다.”라며 남다른(?) 감상평을 내놓기도 했다는 후문. 과연 거부할 수 없는 매력으로, 판정단의 마음을 제대로 쥐락펴락한 이 복면가수의 정체에 기대가 쏠린다.

    또한, 판정단 전문가 라인 윤상을 놀라게 한 복면가수가 등장한다. 한 복면가수의 무대를 유심히 지켜본 윤상은 “이 곡을 이렇게 편곡하다니, 너무 경이롭다.”라며 찬사를 아끼지 않는다. 과연 ‘천재 작곡가’ 윤상의 인정을 받은 이 복면가수의 정체는 누구일지 또, 이 복면가수는 가왕 ‘인디언 인형’의 적수가 될 수 있을 것인지 궁금해진다.

    실력파 복면가수들이 펼치는 역대급 치열한 솔로곡 대결은 오늘 오후 5시 ‘복면가왕’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