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산다라박 "이 분 좀 미친 것 같다…가왕 무대 보는 듯" (복면가왕)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2.08.28 08:20

    사진 : MBC '복면가왕'
    사진 : MBC '복면가왕'

    MBC ’복면가왕(연출 김선영)‘에서는 4연승에 도전하는 가왕 ‘인디언 인형’의 무대와 만만치 않은 실력자들의 가창력 대결이 펼쳐진다.

    오늘(28일) 산다라의 마음을 훔친 복면가수가 등장한다. 한 복면가수의 무대가 끝나자, 판정단 석에서는 뜨거운 환호가 터져 나온다. 특히 판정단 산다라는 “이분 좀 미친 것 같다. 이 노래의 모든 파트를 완벽히 소화하셨는데, 이런 걸 보고 ‘올라운더’라고 하는 거다.”라며 이 무대를 극찬한다. 이어서 “정말 가왕의 무대를 보는 것 같았다. 이 정도로 잘하는 분이 누구일지 너무 궁금하다.”라고 덧붙인다. 과연 산다라의 찬사를 받은 이 복면가수의 정체는 누구일지 관심이 쏠린다.

    또한, 판정단을 뒤집어놓은 무대가 펼쳐진다. 이 복면가수의 무대에 판정단들은 놀란 모습을 감추지 못하고, 무대를 지켜본 판정단 고영배는 “당분간 ‘복면가왕’에 이 곡이 다시 나올 일은 없을 것 같다. 아주 새로운 매력의 무대였다.”라며 감탄한다. 판정단 리사 역시 “이분에게 너무 반했다. 무대를 즐기는 모습이 너무 좋았다. 제가 좋아하는 바이브다.”라며 이 복면가수에게 ‘입덕’한 모습을 보인다. 과연 판정단을 놀라게 한 ‘역대급 선곡’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한편, ‘복면가왕’에서 ‘CIX 집안싸움’이 발발한다. 두 사람은 복면가수의 무대에 서로 다르게 투표하며 ‘엇갈린 표심’을 보이는데. 배진영이 “현석이와 서로 다른 분에게 투표했다!”라고 말하자, 현석은 “이 무대는 개인적인 취향으로 표가 갈리는 것 같다.”라며 본인의 소신을 밝힌다. 두 사람의 이야기를 들은 김구라는 “이게 ‘MZ 감성’이죠.”라고 덧붙여 판정단을 폭소케 하기도 한다는 후문. ‘CIX 집안싸움’을 유발한 무대의 정체에 기대가 높아진다.

    각자의 매력으로 무장한 복면가수들이 펼치는 솔로곡 대결은 28일 오후 5시 ‘복면가왕’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