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황희찬, 절친 폭로? "軍 훈련소 퇴소 날 군복 입고 트레이너 앞에 등장"(나혼산)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2.08.26 10:24

    사진: MBC 제공
    사진: MBC 제공
    ‘나 혼자 산다’ 월드 클래스 축구 스타 황희찬(울버햄튼 원더러스 FC)이 절친들 앞에서 '교환 유니폼' 자랑 타임을 갖는다. 손흥민(토트넘 홋스퍼 FC), 네이마르(파리 생제르맹 FC) 등 글로벌 축구 선수들을 대거 소환하며 '축구 덕후'들의 마음을 뒤흔든다.

    오늘(26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연출 허항 이민지 강지희)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카타르 월드컵 D-100 특집'으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에서 활약 중인 축구 선수 황희찬의 싱글 라이프 2탄이 공개된다.

    한 치의 흐트러짐도 없는 자기관리를 보여주며 '관리 황'으로 등극한 황희찬은 이날 절친들을 '희찬 하우스'로 초대한다. 그의 절친들은 다름 아닌 황희찬의 ‘황소 근육’을 탄생시킨 트레이너들이다. 이들은 황희찬의 축구 컨디션 유지를 위해 한국에서 영국까지 원정 트레이닝을 온 것.

    황희찬은 절친들을 위한 바비큐 파티와 스페셜 메뉴를 준비한다. 그는 냉장고 속 깊이 숨겨진 비장의 재료를 꺼내 한 번에 두 가지 메뉴를 완성했다. 과연 요리사가 된 ‘코리안 황소’표 메뉴는 무엇일지, 또 절친들의 맛 평가는 어땠을 지 관심을 모은다.

    바비큐 파티가 무르익어가자 절친 트레이너들이 '황희찬 미담'을 폭로(?)한다고 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황희찬이 훈련소 퇴소하는 날 군복을 입은 채 트레이너 앞에 등장했다고. 과연 그에게 무슨 사연이 있었을 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그런 가운데, 황희찬이 유럽에서 치른 수많은 경기에서 상대 팀 선수들과 교환한 유니폼 컬렉션도 공개된다. 오색찬란한 '교환 유니폼'을 한 아름 안은 황희찬의 등장에 절친들은 “큰 거 온다”면서 자동 기립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리버풀 FC, 맨체스터 시티 FC 등 세계적인 프리미어리거 스타들의 실착 유니폼 퍼레이드가 펼쳐졌다고.

    특히 손흥민의 유니폼과 네이마르의 유니폼에 황희찬은 학창 시절 별명이 '황이마르(황희찬+네이마르)'였던 특별한 기억을 더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절친들과 최애 선수의 실착 유니폼을 입고 자랑스러베 인증샷을 찍는 황희찬의 모습도 공개돼 기대를 더한다.

    황희찬의 보물 같은 ‘교환 유니폼’ 자랑 타임은 오늘(26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