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구교환, 전소니·이정현과 만났다…日만화 원작 '기생수' 세계 그린다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2.08.24 11:14

    사진 : 매니지먼트숲, 나무엑터스, 파인트리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매니지먼트숲, 나무엑터스, 파인트리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구교환이 연상호 감독과 '반도', '괴이'에 이어 세 번째 만났다. 이번에는 배우 전소니, 이정현과 함께다. 이들이 만들어낸 <기생수: 더 그레이>는 어떤 모습일까.

    넷플릭스(Netflix)가 연상호 감독과 손잡고 이와아키 히토시의 만화, 고단샤 출판 ‘기생수’ 세계관을 기반으로 한 새로운 이야기 <기생수: 더 그레이>의 제작을 확정 지었다. <기생수: 더 그레이>는 어느 날 우주에서 떨어진 정체불명의 기생생물들이 인간을 숙주로 삼고 살인을 저지르며 그들만의 세력을 만들기 시작하자 이를 막으려는 인간들과의 대결을 그린 넷플릭스 시리즈다.

    <기생수: 더 그레이>는 기생생물이 인간의 뇌를 장악해 신체를 조종한다는 기발한 상상력과 철학적인 메시지로 20개 이상의 지역과 국가에서 누적 판매 2천 5백만 부 이상을 기록한 이와아키 히토시의 만화, 『기생수』가 원작이다. 애니메이션, 영화로 리메이크되며 아직까지도 많은 이들이 인생작으로 손꼽는 『기생수』가 한국의 장르 마스터 연상호 감독과 만난다. K-좀비 열풍의 시작을 알린 '부산행' 시리즈부터 [방법], '지옥', '괴이' 등 전무후무한 상상력으로 놀라움을 자아냈던 연상호 감독이 <기생수: 더 그레이>의 연출과 공동 각본을 맡아 또 한 번 연니버스(연상호 유니버스)의 확장을 예고한다.

    신선한 캐스팅 조합 역시 <기생수: 더 그레이>를 더욱 기다려지게 만든다. 전소니가 기생생물에게 감염된 정수인 역을 맡는다. 정수인은 자신의 뇌를 빼앗는 것에 실패한 기생생물과 기묘한 동거를 시작하는 인물이다. 구교환은 사라진 여동생을 찾기 위해 기생수를 쫓는 설강우를 연기한다. 이정현은 기생생물 전담반 ‘더 그레이' 팀의 팀장이자 기생수에게 남편을 잃고 오직 기생수 박멸을 위해 살아가는 최준경으로 분한다. 예상치 못한 조합으로 흥미를 끄는 세 배우가 기생수가 점령해가는 이 세상을 어떻게 구할지 궁금해진다.

    한편, <기생수: 더 그레이>는 클라이맥스 스튜디오와 글로벌 콘텐츠 제작사 와우포인트(WOW POINT)가 제작을 맡았으며, 오직 넷플릭스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