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손석구, '나해방·범죄도시2' 후 차기작? 최우식과 호흡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2.08.19 14:36

    사진 : 픽콘DB
    사진 : 픽콘DB

    드라마 '나의 해방일지'와 영화 '범죄도시2'의 흥행으로 대세 반열에 오른 배우 손석구의 차기작이 전해졌다. 넷플릭스 시리즈 <살인자ㅇ난감>을 통해서다.

    넷플릭스(Netflix)가 새 시리즈 <살인자ㅇ난감>의 제작을 확정했다. 레전드 스릴러 웹툰 <살인자ㅇ난감>은 우연히 살인을 시작하게 된 평범한 남자와 그를 지독하게 쫓는 형사의 이야기를 그린 넷플릭스 시리즈다.

    최우식이 <살인자ㅇ난감>으로 강렬한 이미지 변신을 시도한다. 최우식이 연기하는 ‘이탕’은 우발적인 첫 살인 이후 자신에게 악인을 감별하는 능력이 있음을 자각하게 되는 평범한 대학생 역이다. 손석구는 이탕이 저지른 살인사건을 쫓는 ‘장난감 형사'로 분한다. 장난감 형사는 동물적인 직감과 본능으로 이탕의 주위를 맴돌며 대립한다. 이희준이 송촌 역을 맡아 힘을 더한다. 송촌은 전직 형사 출신으로 나 홀로 이탕의 행방을 추적하며 극에 또 다른 긴장을 불어넣는다.

    시리즈화 소식이 전해진 순간부터 폭발적인 기대를 모으고 있는 <살인자ㅇ난감>의 연출은 드라마 [타인은 지옥이다]와 영화 <사라진 밤>으로 장르물에 탁월한 감각을 보였던 이창희 감독이 맡는다. 앞서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한 드라마 [타인은 지옥이다]에서 탄탄한 전개와 수려한 영상미로 높은 완성도를 선보였던 만큼 그가 연출하게 될 <살인자ㅇ난감>에도 기대가 쏠리고 있다. <살인자ㅇ난감>의 각본은 2019년 경기 시나리오 기획개발 장편 부문 대상을 수상한 이력의 김다민 작가가 참여해 신예다운 새로운 시각을 보여줄 예정이다.

    이창희 감독과 개성과 연기력, 화제성을 겸비한 세 배우의 만남만으로 최고의 기대작으로 부상한 <살인자ㅇ난감>은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를 성공적으로 선보였으며 풍부한 콘텐츠 제작 경험과 독보적인 기획력으로 차별화된 재미를 선사해온 쇼박스와 영화 <이끼>, <은교>의 렛츠필름이 제작을 맡았고, 오직 넷플릭스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