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뮤직

세븐틴 디노, 美 투어 중 코로나19 확진…일부 스케줄 불참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2.08.18 15:21

    사진: 픽콘DB
    사진: 픽콘DB

    세븐틴 디노가 코로나19에 확진됐다.


    18일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측은 세븐틴 디노가 16일(이하 미국 서부시간) 로스엔젤레스에서 시행한 PCR 검사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현재 디노는 경미한 인후통 증상이 있는 상황으로, 자가격리 치료 중이다. 디노를 제외한 멤버들은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측은 "17일(수) 로스앤젤레스 공연, 18일 방송되는 '지미키멜라이브!', 20일(토) 휴스턴 공연은 변도 없이 모두 진행되나, 현지 방역 지침을 준수하여 디노를 제외한 12명의 멤버만 참여할 예정"이라고 스케줄에 대해 설명했다.


    해당 소식이 전해진 이후 세븐틴 팬클럽 '캐럿'은 다양한 SNS 채널을 통해 디노의 쾌유를 바라는 글을 작성했고, 디노는 팬클럽 커뮤니티 플랫폼 위버스를 통해 "캐럿들 덕분에 마음이 한결 낫네요"라며 "몸 아픈 것보다는 캐럿들을 못 보는게 아쉽고 속상해요. 말끔히 나아서 좋은 모습으로 무대에서 봅시다! 늘 미안하고 감사해요"라며 심경을 전했따.


    한편 세븐틴은 'SEVENTEEN WORLD TOUR [BE THE SUN]'의 북미 지역 투어에 나서고 있다. 지난 10일 캐나다 밴쿠버, 12일 시애틀, 14일 오클랜드, 17일 로스앤젤레스, 20일 휴스턴, 23일 포트워스, 25일 시카고, 28일 워싱턴 D.C., 30일 애틀랜타, 9월 1일 벨몬트 파크, 3일 토론토, 6일 뉴어크 등 12개 도시 팬들과 만날 계획이다.

    ◆ 디노 코로나19 확진 관련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입니다.


    세븐틴 멤버 디노의 코로나19 확진 및 향후 스케줄 관련해 안내드립니다.


    디노는 8월 16일(미국 서부시간) 로스앤젤레스에서 시행한 PCR 검사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현재 디노는 경미한 인후통 증상이 있고, 멤버들과 분리된 공간에서 자가격리 및 치료 중입니다.


    디노를 제외한 세븐틴 멤버들은 PCR 검사 결과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이에 따라 미국 현지 시간 기준으로 17일(수) 로스앤젤레스 공연, 18일(목) 방송되는 '지미 키멜 라이브!' 및 20일(토) 휴스턴 공연은 변동 없이 모두 진행되나, 현지 방역 지침을 준수하여 디노를 제외한 12명의 멤버만 참여할 예정입니다.


    당사는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디노가 조속히 건강을 회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습니다. 또한, 방역 당국의 요청 및 지침에도 성실히 협조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