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이서준, 사람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지원 아끼지 않을 것"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2.08.18 10:33

    사진: 사람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사람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이서준이 사람엔터테인먼트(이하 사람엔터)와 전속계약을 체결, 새로운 도약에 나선다.

    18일 사람엔터 측은 “이서준은 신선한 마스크와 탄탄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어떤 캐릭터든 자신만의 색으로 완성시켜나가는 무한한 잠재력과 매력을 가진 배우”라며, “연기를 향한 그의 열정과 재능을 다양한 분야에서 펼쳐낼 수 있도록 국내외를 아우르는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서준은 한국예술종합학교 ‘전설의 10학번’ 출신으로, 2016년 독립 영화 ‘울보’로 스크린에 데뷔했다. 이후 영화 ‘미옥’, ‘브이아이피’, ‘물괴’, ‘증인’, ‘사냥의 시간’ 등 굵직한 작품에 출연하며 배우로서의 입지를 다져왔다. 뿐만 아니라 드라마 ‘두 번은 없다’, ‘슬기로운 의사생활’, ‘마우스’, ‘우월한 하루’ 등과 연극 ‘#검색하지마’, ‘낙원’, ‘사물의 안타까움성’ 등을 통해 장르와 캐릭터를 불문한 활약으로 다채로운 필모그래피를 쌓아가고 있다.

    최근 이서준은 600만 관객 수를 돌파하며 올여름 최고 흥행작으로 떠오른 ‘한산: 용의 출현’에 출연해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냈다. 왜군 수군 최고사령관 와키자카(변요한 분)의 조카 ‘사헤에’로 열연한 그는 강렬하면서도 섬뜩한 눈빛 연기로 러닝타임 내내 관객들의 시선을 사로잡으며 신스틸러로 자리매김했다. 왜군 캐릭터를 위해 일본 고어 공부를 거듭하는 데 이어, 과감한 삭발투혼까지 감행한 그는 철저한 캐릭터 분석으로 ‘올해 가장 손꼽히는 배우’라는 수식어를 얻었다. 이렇듯 매 작품 예상을 깨는 캐릭터 변주로 강렬한 임팩트를 남긴 이서준이 사람엔터테인먼트를 만나 또 어떤 시너지를 발휘하게 될지 기대를 모은다.

    한편, 사람엔터에는 공명, 권율, 김민하, 김성규, 김성식, 박규영, 변요한, 심달기, 엄정화, 이기홍, 이주영, 이하늬, 전채은, 정인지, 정호연, 조진웅, 최수영, 최원영, 최희서, 한예리 등의 배우들이 소속되어 있으며 자선 단체 화보, 다양성 영화 프로젝트 G-시네마 사업, 환경 캠페인 'LET'S SAVE THE EARTH'와 '2021 기후 변화 줄이는 도시숲 만들기' 조성 프로젝트에 동참하는 등 다양한 사회 공헌 및 환경 보호 활동을 꾸준히 실천하고 있다. 또한 2021년 개봉한 영화 '유체이탈자'를 제작했고, 웨이브 오리지널 영화 '데드맨'을 제작 중이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