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곽동연X고성희X배현성X강민아, '가우스전자' 리딩 현장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2.08.17 10:36

    사진 : KT 스튜디오지니, 팬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KT 스튜디오지니, 팬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곽동연, 고성희, 배현성, 강민아가 뭉쳤다. 웃음 사원단으로 변신하게될 이들이다.

    다국적 문어발 기업 ‘가우스전자’ 내 대기 발령소라 불리는 생활가전본부 ‘마케팅3부’의 청춘들이 사랑을 통해 오늘을 버텨내는 오피스 코믹 드라마 <가우스전자>가 9월 첫방송을 확정 지으며 대본 리딩 현장을 전격 공개했다. <가우스전자>는 <크라임퍼즐><구필수는 없다><신병>에 이은 올레tv 오리지널 드라마로, KT 스튜디오지니와 드라마 명가 팬엔터테인먼트, 링가링이 함께 선보이는 오피스 코믹 드라마. 글로벌 누적 조회수 26억뷰의 원작 네이버웹툰 ‘가우스전자’(작가 곽백수)와 완벽한 싱크로율을 자랑하는 곽동연, 고성희, 배현성, 강민아 등의 캐스팅을 확정 지으며 이미 한차례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가우스전자>의 대본 리딩 현장에서는 대세 배우들이 총출동한 자리답게 열정충만한 분위기를 이어나갔다. 먼저 ‘마케팅3부’의 사원이자 눈치제로 상식주의자 ‘이상식’을 연기한 곽동연은 대사 몇 줄만으로도 캐릭터를 완벽하게 표현해내며 재기발랄한 연기를 보여줬다. <빈센조><괴이> 등을 통해 대중들을 놀라게 했던 모습과는 다른, 오랜만에 밝고 명랑한 캐릭터로 돌아온 곽동연은 첫 출근부터 본인의 끼를 마음껏 펼쳤다. 이어 ‘마케팅3부’의 대리이자 불 같은 성격을 가진 활화산 ‘차나래’ 역을 맡은 고성희는 베테랑 배우답게 노련함으로 분위기를 주도했다. 대본 리딩부터 이미 ‘차나래’ 그 자체로 분한 그는 나긋나긋한 말투 속에 숨겨진 불 같은 성격을 유려한 연기력으로 표현해내며 동료 배우들을 몰입시켰다.

    이어 가우스전자에 신입사원으로 입사해 서민 체험 중인 재벌 2세 ‘백마탄’을 연기한 배현성은 진중하고 무뚝뚝한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했다. 해맑고 순수한 이미지 뒤에 숨겨진 놀라운 연기 변신으로 모두를 놀라게 만들며 인생 캐릭터의 탄생을 예고했다. 한편 ‘마케팅3부’의 사원이자 술만 마시면 폭식은 기본에 힘은 헐크가 되는 초흙수저 ‘건강미’를 연기한 강민아는 특유의 통통 튀는 연기력으로 에너지를 마음껏 발산했다. 그는 ‘건강미’를 통해 본인과 꼭 맞는 옷을 입은 듯 마음껏 연기력을 뽐내며 상대 배우 배현성과의 코믹 케미스트리를 자랑했다.

    <가우스전자>는 숨 쉴 틈 없이 난무하는 애드리브 속에서 웃음이 끊이지 않으며 첫 출근부터 완벽한 호흡을 자랑했다. 여기에 <개그콘서트><프로듀사><마음의 소리> 등을 통해 확신의 웃음을 선사하는 서수민 크리에이터와 <음악의 신><UV 신드롬> 등으로 언제나 도전을 이어가며 예상 밖의 코미디를 만들어내는 박준수 PD는 현장을 진두지휘하며 검증된 웃음을 선사할 것을 약속했다.

    한편, <가우스전자>는 9월 올레tv와 seezn(시즌)을 통해 공개되며, ENA채널에서도 방영 예정이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