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소지섭X신성록, 눈빛부터 살벌…요동치는 관계 예고(닥터로이어)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2.07.15 10:28

    사진: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몽작소 제공
    사진: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몽작소 제공
    ‘닥터로이어’ 소지섭과 신성록의 관계가 요동치기 시작한다.

    15일(오늘) 방송되는 MBC 금토드라마 ‘닥터로이어’(극본 장홍철, 연출 이용석·이동현) 13회에서는 한이한(소지섭 분), 제이든 리(신성록 분), 금석영(임수향 분)이 빌런 구진기(이경영 분)를 향한 총공세를 퍼붓는다. 차곡차곡 쌓아온 복수 스토리가 어떻게 터질 것인지, 안방극장에 짜릿한 사이다를 선사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런 가운데 ‘닥터로이어’ 제작진이 구진기를 향한 복수와 함께 주목해야 할 또 다른 시청포인트를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바로 한이한과 제이든 리의 관계이다.

    5년 전 구진기로 인해 모든 것을 빼앗긴 천재 외과의사 한이한은 복수를 위해 5년 만에 의료 소송 전문 변호사가 되어 돌아왔다. 제이든 리는 구진기와의 비즈니스에서 우위를 점하기 위해 한이한의 곁에 섰다. 그는 자신이 가진 막대한 자본력과 권력을 활용해 한이한의 복수를 도왔다. 하지만 위험 부담까지 감수하며 한이한을 돕는 제이든 리의 진짜 속내가 무엇인지는 오리무중이다.

    이 가운데 ‘닥터로이어’ 제작진이 공개한 13회 스틸 속 한이한과 제이든 리는 의미심장한 표정으로 대화 중이다. 한이한 손에는 정체불명의 USB가 들려 있으며 제이든 리는 다소 놀란 듯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과연 한이한과 제이든 리가 무슨 대화를 나눈 것인지, 한이한 손에 있는 USB에는 대체 어떤 것이 들어 있는지 궁금증이 높아진다.

    이와 관련 ‘닥터로이어’ 제작진은 “오늘(15일) 방송되는 13회에서는 한이한과 제이든 리의 관계가 요동치기 시작한다. 이들이 계속 아슬아슬한 동맹관계를 이어갈 수 있을지, 아니면 이들의 관계에 어떤 변수가 생길지 주목해서 시청해 주시기 바란다. 소지섭, 신성록 두 배우의 치밀한 연기는 시청자에게 더 강력한 긴장감과 몰입도를 선사할 것이다.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대체 한이한과 제이든 리 사이에 어떤 일이 벌어지는 것일까. 한이한과 제이든 리는 계속해서 손을 잡고 나아갈까. 제이든 리의 진짜 속내는 무엇이며, 한이한은 그런 제이든 리의 목적을 파악할 수 있을까. 후반부에 접어들며 더 강력한 전개를 펼치고 있는 MBC 금토드라마 ‘닥터로이어’ 13회는 7월 15일 금요일 밤 9시 50분 방송된다. 이에 앞서 8시 50분 ‘닥터로이어’ 12회가 재방송된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