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뮤직

'갑질 논란' 노제 눈물…'스우파' 리유니온 콘서트 성료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2.07.11 09:45

    사진: CJENM 제공
    사진: CJENM 제공

    CJ ENM이 주최, 주관하는 '2022 스트릿 우먼 파이터 리유니온 콘서트 [THE NEXT ERA]'가 성황리에 진행됐다.


    지난 9일(토), 10일(일) 양일간 올림픽공원 SK올림픽핸드볼경기장에서 열린 '2022 스트릿 우먼 파이터 리유니온 콘서트 [THE NEXT ERA]'는 지난 한 해 대한민국에 댄스 열풍을 불러 일으킨 '스트릿 우먼 파이터(이하 스우파)' 여덟 크루들이 지금까지도 뜨거운 응원을 보내주고 있는 팬들의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마련된 공연이다.


    지난해 서울, 부산, 광주, 창원, 대구, 인천 등 전국 투어로 진행된 '스트릿 우먼 파이터 [ON THE STAGE]' 콘서트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한 '스우파' 크루들은 이번 '2022 스트릿 우먼 파이터 리유니온 콘서트 [THE NEXT ERA]'를 통해 또 한번 환상적인 퍼포먼스로 관객들의 열광적인 호응을 이끌어냈다.


    YGX, 라치카, 원트, 웨이비, 코카N버터, 프라우드먼, 홀리뱅, 훅 등 여덟 크루들은 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공연장을 찾아 약 3,000석 규모의 객석을 가득 채운 관객들의 모습에 감격했다. 특히, 지난해 팬데믹으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와 방역 지침으로 마음껏 환호성을 지를 수 없어 박수로 대신했던 관객들은 마음껏 환호하고 함성을 지르며 '스우파' 크루들에게 응원을 아끼지 않았다.


    '스우파' 크루들은 '2021 MAMA'에서 이효리와 함께 선보인 'Do The Dance'로 다함께 군무를 펼치며 공연의 시작을 알렸다. 화려하고 강렬한 퍼포먼스를 펼친 댄서들은 무대에 올라 관객들과 직접 호흡했다. 원트의 효진초이는 "함성이 가능한 공연인만큼 더 뜨거운 함성 부탁드린다"고 전했고, 가비 역시 "함성이 가득한 무대가 처음이라 너무 감격스럽다"고 밝혔다.


    '퀸덤2'에서 포지션 유닛 대결 곡이었던 '탐이나'를 선보이며 관객들에게 즐거움을 안긴 프라우드먼 모니카는 "오랜만에 다같이 무대를 할 수 있게 된 건 여러분 덕분이다,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소울풀한 무대로 관객들을 사로잡은 홀리뱅은 "2부 무대에는 파격적이고 섹시한 무대가 준비되어 있다"고 예고해 관객들을 설레게 했다.


    '스우파'에서 팬들이 가장 열광했던 댄스배틀이 이번 공연에서도 또 한번 재현되며 팬들을 열광케 했다. SNS 리퀘스트를 통해 다시 보고 싶은 배틀 조합을 추천받아 진행된 이번 배틀 스테이지는 꿀잼즈(웨이비 안쏘 vs 훅 뤠이전), 연신내즈(훅 아이키 vs 코카N버터 리헤이), 레전드 콩순이(라치카 피넛 vs 프라우드먼 립제이) 배틀로 무대를 뜨겁게 달궜다. 립제이는 다리가 아픈 상황에서도 배틀에 진심인 모습으로 팬들에게 박수를 받았다.


    이어 '2022 스트릿 우먼 파이터 리유니온 콘서트 [THE NEXT ERA]'에서만 볼 수 있는 신선한 조합의 유닛 무대로 팬들을 사로잡은데 이어 각 크루들의 개성이 가득 담긴 무대가 이어졌다. 여덟 크루들의 칼군무와 환상적인 퍼포먼스에 관객들의 반응은 더욱 뜨거워졌다. 오랜만에 관객들과 가까이에서 호흡한 크루들은 관객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했고, 깊은 감동과 아쉬움의 눈물을 보였다.


    마지막으로 모든 크루가 무대에 올라 다 함께 즐기는 무대로 축제의 장을 만들었다. 라치카 가비는 "스우파를 사랑해주셔서 감사하다, 오늘 오신 모든 분들이 큰 행복을 가져갔으면 좋겠다"고 전했고, 웨이비 노제는 "앞으로 이 기억을 가지고 살아갈 것 같다, 와주셔서 감사하다"며 눈물을 보였다. 코카N버터 리헤이는 "여러분들 덕분에 힘이 난다. 앞으로도 열정 가득하고 활기차고 귀여운 팀으로 활동하겠다", 훅 아이키는 "저희는 절대 끝이 아니고 이제 시작이다, 감사하다"고 전했다.


    원트 효진초이는 "저는 꿈이 없었는데 꿈꿀 수 있다는 희망을 주셔서 너무 감사하다", YGX 리정은 "지금까지 많은 사랑과 관심 가져주셔서 감사하다", 홀리뱅 허니제이는 "지속적으로 많은 응원을 보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하다, 여러 도전을 할 때마다 응원해주셔서 너무 감사하고, 초심 잃지 않고 최선을 다하겠다", 프라우드먼 모니카는 "이 무대가 끝이 아니다, 항상 응원해주셔서 감사하고 또 응원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이번 '2022 스트릿 우먼 파이터 리유니온 콘서트 [THE NEXT ERA]'에서는 올 여름 대한민국을 뜨겁게 강타할 남자들의 춤 싸움 '스트릿 맨 파이터(이하 스맨파)' 크루들의 모습도 볼 수 있었다. '스맨파' 크루들은 공연 중간 인터미션 시간에 무대에 올라 파워풀한 퍼포먼스로 관객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