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뮤직

마이티마우스, 빅플래닛메이드와 전속계약…소유·비비지·이무진과 한솥밥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2.05.03 15:04

    사진: 빅플래닛메이드 제공
    사진: 빅플래닛메이드 제공
    힙합 듀오 마이티마우스가 빅플래닛메이드에서 새 출발을 시작한다.

    3일 빅플래닛메이드는 "최근 마이티마우스(추플렉스, 쇼리)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앞서 빅플래닛메이드는 공식 SNS를 통해 'WHO'S NEXT?' 티저 이미지를 공개하며 새로운 아티스트 영입을 예고했다. 익살스럽게 웃고 있는 두 마리의 쥐가 담긴 일러스트에 재미있는 추측들이 오간 가운데, 3일 오후 마이티마우스의 프로필 이미지가 공개되며 반가움을 자아내고 있다.

    마이티마우스는 지난 2008년 데뷔해 '에너지', '톡톡', '나쁜놈', '랄랄라' 등 밝은 에너지로 무장한 수많은 히트곡을 탄생시키며 대중의 큰 사랑을 받았다. 또한 꾸준한 음악 활동을 통해 지난해 '대한민국 예술문화인대상' 힙합 부문을 수상하며 힙합계 존재감을 빛냈다.

    빅플래닛메이드 측은 "마이티마우스와 새 식구가 되어 기쁘다. 공인된 실력의 국내 대표 힙합 아티스트인 만큼 더욱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며 "앞으로 빅플래닛메이드와 마이티마우스가 함께 펼칠 음악적 시너지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빅플래닛메이드에는 현재 소유, 은하·신비·엄지(VIVIZ), 허각, 하성운, 이무진, 비오 등 실력과 개성을 모두 갖춘 아티스트들이 소속돼 활발한 음악 활동을 펼치고 있다. 또 최근 드라마 '펜트하우스'에서 인상적인 연기를 펼치며 대세 반열에 오른 조수민이 합류해 화제를 모았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