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뮤직

로켓펀치, 팬사랑으로 가득 채운 120분…"고마운 마음"에 눈물까지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2.04.04 10:50

    사진: 울림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울림엔터테인먼트 제공

    로켓펀치(Rocket Punch)가 2년 5개월 만에 개최된 대면 팬미팅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로켓펀치는 지난 2일과 3일 양일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YES24 LIVE HALL)에서 '2022 로켓펀치 팬미팅 - 펀치 타임2(2022 Rocket Punch Fanmeeting - Punch Time2)'(이하 '펀치 타임2')를 열고 팬들과 잊을 수 없는 특별한 시간을 보냈다.


    '펀치 타임2'는 로켓펀치가 지난 2019년 개최된 '로켓펀치 퍼스트 팬미팅 [펀치 타임](Rocket Punch 1st Fanmeeting [Punch Time])' 이후 2년 5개월 만에 대면으로 팬들을 만나는 공연이었다. 로켓펀치는 오랜만에 팬들과 함께하는 만큼 다채로운 무대와 코너들로 팬미팅을 꽉 채웠다.


    '주인공(In My World)'으로 팬미팅을 시작한 로켓펀치는 "오랜만에 팬미팅이라 너무 떨리고 신난다"고 인사를 건넸다.

    로켓펀치, 팬사랑으로 가득 채운 120분…"고마운 마음"에 눈물까지

    이어 로켓펀치와 관련된 질문으로 진행된 퀴즈 게임 '로켓펀치 중간고사'와 공연 전 팬들이 직접 적은 미션을 수행하는 '로켓펀치의 육하원칙 미션 GO GO!' 코너에서 멤버들은 재치 넘치는 입담과 센스를 발휘하며 팬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했다.


    또 로켓펀치는 '소 솔로(So Solo)', '버블 업!(Bubble Up!)' '어제, 오늘보다 더', '링링(Ring Ring)', '치키타(CHIQUITA)', '다시, 봄(Lilac)' 등 다양한 무대까지 선보이며 팬심을 또 한 번 저격했다.


    특히 로켓펀치는 직접 만든 마스크 스트랩을 현장에서 팬들에게 깜짝 선물해 현장 분위기를 최고조로 끌어올렸다. 뿐만 아니라 멤버들은 VCR를 통해 직접 쓴 편지를 읽으며 감사의 마음을 전해 팬들에게 감동을 선사하기도 했다.


    팬들과 행복한 시간을 보낸 로켓펀치는 "너무너무 행복한 시간이었다. 무대를 많이 보여드리기 위해 많이 노력했다. 다시 만나게 돼 너무 행복하고, 노래를 하고 싶었던 이유를 다시 한번 느끼게 된 것 같다. 앞으로도 오래 노래할 수 있게 지켜봐 주셨으면 좋겠다"며 팬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멤버들은 벅찬 마음에 눈물을 흘리기도 했다. "오랜만에 직접 만나는 팬들에 반갑고 고마운 마음에 눈물을 흘린 것 같다. 켓치(로켓펀치 공식 팬클럽)들은 어느 색깔을 가지고 나와도 옆에서 함께 색을 물들여줄 짝꿍이다. 함께해주셔서 감사하고, 앞으로도 손잡고 같이 걸어갔으면 좋겠다"고 진심을 전하며 현장을 감동으로 물들였다.


    끝으로 로켓펀치는 '빔밤붐(BIM BAM BUM)' 무대를 선사해 팬들의 아쉬움을 달래며 '펀치 타임2'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