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소년심판' 염혜란 딸 누구? 정이주, 데뷔작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2.03.03 09:56

    사진 : UL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UL엔터테인먼트 제공

    넷플릭스 시리즈 '소년심판'에서 푸름청소년 회복센터장(염혜란) 딸로 등장한 김아름에 대한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그는 '소년심판'에서 배우로 데뷔하게 된 배우 정이주다.

    넷플릭스 시리즈 ‘소년심판’은 소년범을 ‘혐오하는’ 판사 심은석(김혜수)이 지방법원 소년부에 부임하면서 마주하게 되는 소년범죄와 그들을 담당하는 판사들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

    정이주는 극중 푸름청소년 회복센터를 운영하는 오선자(염혜란)의 딸 ‘김아름’ 역을 맡았다. 푸름청소년 회복센터는 스타 상담 강사 오선자가 센터장으로 있는, 연화지방법원과 연계된 회복센터로 사회적 신뢰를 받는 명망 높은 곳. 정이주는 엄마가 운영하는 청소년 회복센터, 보호 소년들과 함께 하는 이야기로 극의 서사를 풍성하게 만들었다.

    이렇듯 정이주는 첫 작품이자 데뷔작인 넷플릭스 시리즈 '소년심판'을 통해 화려한 데뷔를 알렸다. 자연스럽게 캐릭터에 녹아든 연기는 극의 몰입도를 더했고, 수수하면서도 러블리한 비주얼과 안정적인 연기는 시청자들의 이목을 끄는 동시에 정이주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이에 ‘소년심판’이 공개된 이후 눈에 띄는 신인으로 회자되며 주목도가 더해지고 있다는 후문.

    정이주는 소속사 UL엔터테인먼트를 통해 “넷플릭스 시리즈 ‘소년심판’으로 데뷔를 하게 되어 영광이라고 생각합니다. 너무나도 꿈꾸고 기대하는 마음으로 참여한 작품인 만큼 최선을 다해 연기했으니 많이 사랑해 주시고 재미있게 봐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앞으로도 다양한 작품을 통해 더욱 많은 모습을 보여드리는 배우가 되겠습니다”라는 소감을 전하기도 했다.

    이렇듯 데뷔와 함께 많은 관심 속에서 화두로 떠오른 정이주는 김성균, 김영재, 최리, 나철, 김영성, 이규현 등의 배우가 소속된 UL엔터테인먼트의 신예로, 앞으로 어떤 연기 행보를 이어가며 좋은 배우로 성장할지, 또 어떤 작품을 통해 시청자들을 만날지 벌써부터 기대감이 모아지고 있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