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너는 나의 봄' 서현진X김동욱X윤박X남규리, 애틋한 종영 소감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1.08.24 14:20

    '너는 나의 봄' 종영 소감 / 사진: tvN 제공
    '너는 나의 봄' 종영 소감 / 사진: tvN 제공
    '너는 나의 봄' 네 주역이 아쉬움과 감사함 가득한 종영 소감을 전했다.

    24일 tvN 월화드라마 '너는 나의 봄'(극본 이미나, 연출 정지현) 측이  이날 종영을 앞두고 김동욱, 서현진, 윤박, 남규리의 종영 소감을 공개했다.

    '너는 나의 봄'은 저마다의 일곱 살을 가슴에 품은 채 ‘어른’이라는 이름으로 살아가는 이들이 살인사건이 일어난 건물에 모여 살게 되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를 담았다. 상처를 어루만지는 따스한 감성의 대사와 치유의 힘을 보여준 세련된 연출, 서현진-김동욱-윤박-남규리 등 배우들의 호연이 하모니를 이루며 웰메이드 힐링 드라마를 완성했다.

    ◆ 서현진
    '너는 나의 봄' 서현진X김동욱X윤박X남규리, 애틋한 종영 소감
    먼저 어린 시절 아버지의 폭력으로 인해 생긴 트라우마를 극복하고 다른 사람의 상처를 다독여줄 정도로 한층 성장한 강다정 역으로 힐링 공감을 불러일으켰던 서현진은 "7개월간의 촬영이 끝이 났습니다. 사계절을 스치듯 다 거쳤는데 마음도 많은 마음이 왔다 갑니다"라는 남다른 감수성이 묻어나는 소감을 밝혔다.

    이어 "내 마음 같은 글들이 있어 행복한 시간이었습니다. 아껴주신 시청자분들께 감사드립니다"라고 강다정으로 살아온 각별한 감정을 되새기면서 시청자들을 향한 감사 인사를 잊지 않았다.

    ◆ 김동욱
    '너는 나의 봄' 서현진X김동욱X윤박X남규리, 애틋한 종영 소감
    정신과 의사가 주영도 역으로 강다정을 비롯해 시청자들에게까지 위로와 치유를 선사했던 김동욱은 "긴 시간 동안 함께해온 '너는 나의 봄' 어느덧 마지막 촬영을 마쳤습니다. 길다면 길고 짧다면 짧은 시간인데 너무 좋은 분들과 함께 즐겁게 늘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촬영을 마무리할 수 있어서 감사드립니다"라고 지나간 시간을 추억했다.

    또한 "여러 가지 힘든 상황 속에서 어렵게 촬영을 해왔지만, 많은 분들이 저희 드라마 사랑해주시고 응원해주셔서 마지막까지 모두가 힘내서 달려올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앞으로 또 좋은 작품에서 새로운 모습으로 반가운 모습으로 인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그동안 '너는 나의 봄' 사랑해주셔서 감사합니다"라며 함께 했던 모든 이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 윤박
    '너는 나의 봄' 서현진X김동욱X윤박X남규리, 애틋한 종영 소감
    채준과 체이스라는 1인 2역으로 '극과 극' 두 인물의 삶을 명연기로 보여준 윤박은 "아주 좋은 봄에 시작해 여름까지 지나왔는데요. 기대도 많이 해주셨고, 많은 사랑과 응원을 보내주셔서 끝나는 것이 아쉽고, 서운합니다. 사실 채준, 체이스를 연기하면서 어렵기도 했지만 감독님과 주변 배우분들이 많이 도와주셔서 즐겁게 촬영했습니다"라고 벅찬 소회를 드러냈다.

    더불어 "스태프, 감독님, 배우들과 정이 많이 들었는데 다시는 이 멤버와 조합, 이 장소에서 다 같이 못 모인다는 것이 조금 아쉽기도 합니다. 끝까지 지켜봐 주셨던 시청자 여러분께 감사 인사를 꼭 드리고 싶고요. '너는 나의 봄'은 끝나지만 앞으로도 자주 혹은 종종 여러분께 기억될만한 드라마로 남았으면 좋겠습니다"라며 드라마에 대한 애정이 듬뿍 담긴 마음을 건넸다.

    ◆ 남규리
    '너는 나의 봄' 서현진X김동욱X윤박X남규리, 애틋한 종영 소감

    톡톡 튀는 4차원 엉뚱한 매력부터 죽고 싶을 만큼 힘들었던 고통을 이겨낸 모습까지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준 안가영 역 남규리는 "기존에 해왔던 장르물을 떠나 따뜻한 감성 로맨스는 처음이었는데 캐릭터를 만들어야 한다는 부담보다 생동감 있고, 자연스럽게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했습니다"라고 안가영에 온전히 녹아들었던 순간들을 떠올렸다.

    그리고 "주변에서 안가영에 대한 많은 애정을 보내주셨는데 돌아보면 너무 행복했고, 감사했습니다"라고 그간의 관심과 사랑에 대해 뭉클한 감회를 덧붙였다.

    제작사 화앤담픽쳐스는 "'너는 나의 봄'에서 최선을 다해 혼신의 연기를 펼쳐준 서현진-김동욱-윤박-남규리를 비롯한 모든 출연 배우들과 고된 촬영을 같이 이끌어나간 스태프들, 지켜봐주신 시청자분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싶다"라며 "멋진 배우들의 뜨거운 열정과 마지막 땀방울이 고스란히 담겨있는 '너는 나의 봄' 결말을 함께 해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tvN 월화드라마 '너는 나의 봄' 최종회는 24일(오늘) 밤 9시에 방송된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