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스페셜

[PICK송] 돌아온 '서머퀸' 레드벨벳→'보이그룹戰' 펼친 CIX·TXT·크래비티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1.08.22 08:00

    이번주 발매된 신곡 / 사진: 각 소속사 제공
    이번주 발매된 신곡 / 사진: 각 소속사 제공

    역시 '여름=레드벨벳'이다. 1년 8개월 만에 돌아와 다시 '서머퀸' 자리에 오른 레드벨벳의 컴백을 시작으로, CIX, 투모로우바이투게더, 크래비티, 그리고 '안산 PICK'으로 꼽힌 밴드 루시의 컴백까지 보이그룹 전쟁이 펼쳐졌다.


    ◆ 월요일 PICK: '서머퀸' 자리 오를까…1년 8개월 만의 '레드벨벳' 완전체

    사진: SM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SM엔터테인먼트 제공

    레드벨벳은 2019년 12월 발매된 <'The ReVe Festival' Finale> 이후 약 1년 8개월 만에 새 미니앨범 'Queendom'(퀸덤)을 발매했다. 타이틀로 선정된 'Queendom'은 중독성 강한 훅과 멤버들의 경쾌한 보컬이 돋보이는 청량한 분위기의 팝 댄스 곡으로, 우리 모두가 자기 인생의 'Queen'이고, 함께 하면 더욱 아름답게 빛나는 존재라는 가사가 긍정적인 에너지를 더한다.


    ◆ 화요일 PICK: 'OK' 시리즈 포문 연 CIX, '혼돈의장' 완성한 TXT

    [LIVE] #CIX , 첫 정규앨범 타이틀곡 'WAVE' 무대
    CIX는 첫 정규앨범 ''OK' Prologue : Be OK'를 발매하며, 6개월 만의 컴백에 나섰다. 이번 앨범은 'OK' 시리즈의 프롤로그로 앞으로 이어질 'OK' 시리즈의 핵심 키워드인 '청춘'과 '죄', '구원'에 관한 전반적인 내용을 다룬다. 'WAVE'는 ''OK' Prologue : Be OK'의 타이틀곡으로, 거센 운명의 파도를 넘어 우리만의 속도로 함께 나아가겠다는 의지를 표현한 곡이다. 미디엄 템포의 퓨처베이스 비트를 기반으로 파워풀한 리듬과 그루비하고 감성적인 멜로디가 어우러져 CIX만의 파워풀한 청량감을 극대화했다.
    사진: 빅히트뮤직 제공
    사진: 빅히트뮤직 제공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지난 5월 발표한 정규 2집 '혼돈의 장: FREEZE' 이후 3개월 만의 초고속 컴백에 나선 것은 물론, '혼돈의 장: FIGHT OR ESCAPE'로 '혼돈의 장' 시리즈를 완성했다. 타이틀곡 'LO$ER=LO♡ER'는 이모 팝 펑크 장르의 곡으로, 세상의 시선으로는 비록 '루저(LO$ER)'처럼 보일지라도 유일한 세계이자 구원자인 '너'에게는 서로를 구원하는 '러버(LO♡ER)'가 되고 싶은 소년의 마음을 표현했다. 세계의 습격 속에서 만난 너를 구하기 위해, 세계에 맞서 싸우거나 너와 함께 세계로부터 탈출하고 싶은 소년의 욕망과 충동을 로맨틱하게 그려내 '투바투만의 러브송' 감성으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 수요일 PICK: 명곡 리메이크 대결…'사진을 보다가'vs'사랑하니까'

    사진: 메이저나인 제공
    사진: 메이저나인 제공
    명곡이, 명가수의 목소리로 재해석됐다. 먼저 다비치는 바이브의 데뷔 20주년 프로젝트 'REVIBE'에 참여 '사진을 보다가'를 재해석했다. '사진을 보다가'는 지난 2003년 발매된 바이브의 2집 'Do U Remember?' 타이틀곡이다. 이별 후의 그리움을 일상적인 상황에 빗대어 표현한 애절한 감정선이 오랜 시간 큰 사랑을 받고 있다. 다비치는 특유의 청량한 보컬과 서정적이고 섬세한 감정 표현으로 '사진을 보다가'를 가창했다. 사랑의 끝에서 잔향처럼 느껴지는 감정의 변화와 일상 속 깊게 자리한 그리움과 후회 등 남은 감정의 여운이 바이브의 원곡과는 또 다른 몰입도를 선사한다.
    사진: 냠냠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냠냠엔터테인먼트 제공

    씨야 출신 이보람은 지난 2013년 방영된 신하균, 이민정 주연의 드라마 '내 연애의 모든 것' OST '사랑하니까'를 새롭게 해석했다. 티격태격하며 점차 사랑을 키워가는 주인공들의 스토리를 담은 '사랑하니까'는 힙합그룹 배치기와 개그우먼 신보라가 함께 불러 설렘을 더했던 곡. 리메이크 버전은 이보람의 멜로디컬한 랩과 보컬이 더해져 풋풋한 사랑의 감성이 느껴진다.


    ◆ 목요일 PICK: 'Gas Pedal' 밟은 크래비티, 무한질주 예고

    [LIVE] 크래비티(CRAVITY) - 'Gas Pedal(가스페달)' STAGE PRESS SHOWCASE

    크래비티는 1년 4개월 만에 첫 정규앨범 'THE AWAKENING: Written in the stars'를 발매했다. 새로운 주제로, 목표를 향해 비상하는 크래비티의 도전적인 의식이 담겨 있는 앨범으로, 타이틀로 선정된 'Gas Pedal'(가스페달)은 멈추지 않을 크래비티의 성장사를 '가속 페달'이란 테마로 표현했다. 그루비한 힙합 비트와 빠른 속도의 베이스 리프가 곡의 주제를 더욱 돋보이게 하는 트랙이다. 점차 고조되는 곡의 구성이 기승전결의 짜릿한 쾌감을 전달하며, 멤버 세림과 앨런이 랩 메이킹에 참여해 강렬한 에너지를 더했다.


    ◆ 금요일 PICK: '찐팬' 앞에서 무대까지?…"팬들 이야기에 귀 기울이는" 루시

    사진: 미스틱스토리 제공
    사진: 미스틱스토리 제공
    루시는 지난 6월 개최된 단독 콘서트 'LUCY ISLAND :First Landing'를 통해 첫 공개된 이후 꾸준히 팬들의 발매 성원이 이어졌던 노래 '동문서답'을 공개했다. 이번 싱글 '동문서답'은 좋아하는 사람의 대답이 듣고 싶어 전전긍긍하는 어리고 조급한 마음을 담은 루시표 순수한 사랑 이야기로, 빠른 템포의 화려한 악기 플레이가 인상적인 노래이다. 상대에게 질주하듯 거침없이 달려나가며 곡 사이사이 적절한 완급 조절을 통해 긴장감을 높이고, 대답을 듣지 못해 토라진 듯한 화자의 의성어를 넣어 듣는 재미를 더했다. 특히 루시는 음원 발매 이후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출연해 '루시 찐팬'을 자처한 안산 선수 앞에서 무대까지 선사한 바, "팬들의 이야기에 귀 기울이겠다"라고 자신한 루시의 앞으로 행보 역시 기대를 더한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