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장영남 "박보검, 현장에 도착한 음식들 아이 가져다 주라며 챙겨줬다"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1.04.12 17:41

    배우 장영남 / 사진 : CJ ENM,티빙 제공
    배우 장영남 / 사진 : CJ ENM,티빙 제공
    배우 장영남이 배우 박보검의 미담을 전했다. 영화 '서복' 언론 시사회 현장에서였다.

    12일 서울 CGV 용산아이파크몰점에서 영화 '서복'의 언론시사회가 진행됐다. 이어진 기자간담회에 이용주 감독을 비롯해 배우 공유, 장영남, 조우진이 참석했다. 영화 '서복'은 인류 최초의 복제인간 서복을 극비리에 이동시키는 미션을 수행하게 된 기헌의 이야기를 담았다. 장영남은 서복을 만든 임세은 박사 역으로 합류했다.

    장영남은 '서복' 촬영 현장에서의 에피소드를 전했다. 그는 "박보검과 함께하는 장면이 많았다. 박보검 눈을 보고 있으면, 참 슬펐던 것 같다. 영화를 보면서도 마지막에 가슴이 너무 아프더라. 보면서 울었다"고 숨길 수 없는 감정을 전했다.

    이어 박보검의 미담도 덧붙였다. 장영남은 "'서복' 촬영 현장이 공유와 박보검의 팬들 덕분에 정말 풍요로웠다. 특히 현장에서 함께한 박보검이 매번 저희 아이 가져다주라고, 뒤로 아이의 몫까지 챙겨주었다"며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한편, 영화 '서복'은 오는 4월 15일 극장과 티빙에서 동시 공개된다.
    장영남 "박보검, 현장에 도착한 음식들 아이 가져다 주라며 챙겨줬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