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이서진 "'타임즈' 선택한 이유는 존경하는 김영철 선배님 때문"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1.02.16 15:01

    '타임즈' 온라인 제작발표회 / 사진: OCN 제공
    '타임즈' 온라인 제작발표회 / 사진: OCN 제공
    이서진이 작품을 선택한 이유를 언급했다.

    16일 오후 OCN 새 토일드라마 '타임즈'(극본 이새봄·안혜진, 연출 윤종호)의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려 연출을 맡은 윤종호 감독을 비롯해 이서진, 이주영, 김영철, 문정희가 참석했다.

    '타임즈'는 5년 전 과거의 기자 이진우(이서진)와 전화 연결된 서정인(이주영)이 아버지 서기태(김영철) 대통령의 죽음을 막으며 위험한 진실과 마주하는 타임워프 정치 미스터리 드라마. 이서진은 2015년 진실을 좇는 소신파 기자 '이진우' 역을 맡았다.

    이날 이서진은 작품을 선택한 이유로 김영철을 꼽았다. 그는 "첫 미팅 자리에 어느 정도 (출연을) 결심하고 나갔다"며 "미팅 자리에서 대통령 역은 김영철 선배님이 하신다고 들었다. 제가 평소에 존경하고 좋아하는 선배님이신데, 자주 만나 뵙지는 못했다. 이번에 같이 일을 하면 자주 뵐 수 있을 것 같아서 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이어 첫 호흡을 맞추게 된 이주영에 대해 "주영이는 잘 몰랐었는데, 찾아보니 독특한 매력이 있어서 '서정인' 역에 잘 어울리겠다고 생각했다"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한편, OCN 새 토일드라마 '타임즈'는 오는 20일(토) 밤 10시 30분 첫 방송된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