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스페셜

[HD영상] CIX 배진영 "워너원 이후 재데뷔 부담"…강다니엘과 맞대결 소감은?

  • 이우정 기자
  • 영상=허준영
    • 기사

    입력 : 2019.07.24 18:24

    [HD영상] CIX 배진영 "워너원 이후 재데뷔 부담"…강다니엘과 맞대결 소감은?
    CIX 배진영이 재데뷔 소감과 더불어 워너원 멤버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24일 오후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SK핸드볼경기장에서 CIX의 데뷔 쇼케이스가 열렸다.

    지난 23일 발매된 CIX의 첫 번째 EP앨범 'HELLO Chapter 1. Hello, Stranger'는 연부작 앨범 'HELLO'의 포문을 여는 앨범이자, 미지수의 다섯 멤버들이 대중에 첫선을 보이는 앨범이다.

    타이틀곡 'Movie Star'는 영사기 필름 소리가 담긴 인상적인 도입부를 시작으로 중독성 있는 후렴구로 이어지는 곡으로, CIX만의 유니크하고 강렬한 퍼포먼스가 더해져 완성도를 높였다.

    워너원 활동 종료 후 멤버들은 각자의 소속사로 돌아가 새로운 위치에서 대중을 만나게 됐다. 특히, 박지훈에 이어 하성운, 강다니엘이 솔로 가수 활동을 펼치고 있는바, 배진영은 그룹으로 재데뷔하게 된 이유에 대해 언급했다.

    그는 "저는 아직 솔로로 나오기에는 스스로 많이 부족하다고 생각한다"며 "제가 어릴 때부터 꿈꾸던 게 아이돌 그룹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함께 무대에 서는 동료들과 함께 시너지를 발휘하고 싶었다. 서로 의지하고 울고 웃을 수 있는 그룹 활동을 하고 싶었다"며 "단기간의 행복보다는 길고 영원한 행복을 더 추구하는 것 같다"고 소신을 전했다.

    그러면서 "워너원 활동을 마치고 재데뷔를 하는 부담감은 당연히 있었다"며 "부담이 큰 만큼 욕심도 크고, 저의 다양하고 새로운 모습들을 보여드리고 싶다는 마음이 컸다"고 털어놨다.

    이어 "워너원에서의 경험을 통해 저희 그룹에 조금이라도 도움을 주고 싶고, 워너원만큼이나, 워너원보다 더 멋진 그룹이 되고 싶다"고 덧붙였다.
    워너원 출신 '배진영', "강다니엘과 하루 차 데뷔, 빛나는 무대에서 꼭 다시 만나고파"
    그뿐만 아니라 배진영은 워너원 멤버들이 대한 감사와 응원도 덧붙였다. 특히, 내일(25일) 솔로 데뷔하는 강다니엘과 맞대결을 펼치게 된 것에 대해 "워너원 메신저 방이 있어서 아직 연락하고 있다. 니엘이 형과 데뷔 시기가 비슷하게 됐는데, 니엘이 형도 저만큼, 저보다 더 열심히 준비했을 거라 생각해서 다시 한번 무대에 만나 빛을 발할 수 있고, 함께 좋은 성과를 얻었으면 좋겠다"고 응원했다.

    또한, "뉴이스트 민현이 형이 전화로 '데뷔 축하한다. 열심히 하니까 잘될 수 있을 것'이라며 좋은 말을 많이 해줬다. AB6IX 대휘도 얼마 전에 울산 썸머 페스티벌에서 만났는데 그때 응원의 말을 해줘서 자신감을 얻을 수 있었다"며 여전한 우애를 보여줬다.

    한편, CIX는 오늘(24일)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