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두근두근내인생' 강동원-조성목-백일섭의 '빛나는 순간' 스페셜 포스터

  • 조명현 기자
    • 기사

    입력 : 2014.09.10 16:36

    '두근두근내인생' 강동원-조성목-백일섭의 스페셜 포스터 / 사진 : CJ엔터테인먼트
    '두근두근내인생' 강동원-조성목-백일섭의 스페셜 포스터 / 사진 : CJ엔터테인먼트

    영화 <두근두근 내 인생>의 특별한 포스터가 공개됐다.


    <두근두근 내 인생>은 열일곱의 나이에 자식을 낳은 어린 부모와 열일곱을 앞두고 여든 살의 신체 나이가 된 세상에서 가장 늙은 아들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남녀노소 관객들을 웃고 울리며 공감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두근두근 내 인생>이 따스한 온기로 가득한 스페셜 포스터 2종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번에 공개된 스페셜 포스터 2종은 하루하루가 소중한 이들의 따뜻한 가족애와 우정을 고스란히 전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첫 번째 포스터는 33살의 철없는 아빠 '대수'로 분한 강동원과 신체나이 80세의 16살 아들 선천성 조로증인 '아름이' 조성목의 빛나는 순간을 포착해냈다. 강동원이 조성목을 꼭 끌어안은 채 밤하늘의 별을 바라보는 모습은 부자 간의 정을 느끼게 하며 더없이 행복하고 편안한 분위기를 자아내 보는 이의 마음을 사로잡는다. 여기에 "세상에서 가장 늙은 아이와 가장 어린 부모. 우리 가족은 정말 특별합니다"라는 카피가 더해져 이들이 선사할 특별한 가족애로 진한 여운을 남긴다.


    두 번째 포스터는 '아름이' 조성목과 옆집 할아버지 '장씨' 역의 백일섭이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모습을 담아냈다. 그 누구보다 서로의 마음을 이해하는 친구인 조성목과 백일섭이 벤치에 앉아 밝게 웃는 꾸밈없는 모습과 함께 "우리는 세상에서 가장 특별한 친구입니다"라는 카피가 어우러져 나이를 뛰어넘은 애틋한 우정을 느끼게 한다. 이렇듯 언제 어디서나 웃음을 잃지 않는 아름이와 아빠, 그리고 친구 장씨의 모습을 담은 스페셜 포스터는 <두근두근 내 인생>이 선사하는 감동의 깊이를 더하며 관객들의 마음을 따스하게 울린다.


    한편, 큰 진폭의 감동과 잊을 수 없는 여운으로 독자들을 사로잡았던 김애란 작가의 소설을 영화화한 <두근두근 내 인생>. 강동원과 송혜교를 비롯해 아름이 역을 맡은 신예 조성목부터 백일섭, 이성민, 김갑수 등 연륜 있는 배우들이 합세해 특별한 앙상블로 기대를 모으는 <두근두근 내 인생>은 선천성 조로증이라는 특별한 소재와 유쾌하고 개성 넘치는 캐릭터, 유머를 잃지 않는 따뜻한 이야기와 감동으로 뜨거운 흥행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두근두근내인생' 강동원-조성목-백일섭의 '빛나는 순간' 스페셜 포스터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