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신예 전다인, 판타지오와 전속계약…웹드 '춘정지란' 캐스팅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2.04.25 09:57

    사진: 판타지오 제공
    사진: 판타지오 제공
    신예 전다인이 판타지오와 전속 계약을 체결함과 동시에 웹드라마 ‘춘정지란’ 캐스팅 소식을 전했다.

    25일 소속사 판타지오는 “무궁무진한 가능성을 가진 배우 전다인과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다양한 매력을 지닌 배우인 만큼, 앞으로 많은 활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 또한, 전다인의 첫 작품인 ‘춘정지란’ 역시 열심히 준비했으니 많은 사랑과 관심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웹드라마 ‘춘정지란’(극본 유지연, 연출 이창한)은 노비 신분을 벗으려는 주인공이 여장 남자로 위장해 혼인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아찔한 세 남자의 청춘 로맨스를 담은 사극이다.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제작되어 수많은 웹툰 팬들의 기대를 한몸에 받고 있다.

    극 중 전다인은 민대감 댁에서 일하는 꽃분 역으로 활약한다. 꽃분은 오랜 시간 동안 민대감 댁에서 일한 만큼, 많은 것을 보고 듣게 된 인물. 자신이 맡은 일에 최선을 다하는 것은 물론, 민서윤(우태하 분)의 몸종으로 새로 들어오게 된 어린 살별(김송 분)을 살뜰히 챙기는 모습으로 극에 몰입도를 더할 예정이다.

    전다인은 이번 웹드라마 ‘춘정지란’을 통해 첫 배우 활동을 시작한다. 사랑스러운 비주얼과 다재다능한 모습으로 첫 작품부터 자신만의 매력을 확실히 드러내며 극에 활력을 더할 것으로 보인다. 앞으로가 더 기대되는 ‘웹드계 뉴페이스’ 배우 전다인의 새로운 첫 걸음이 어느 때보다 기대가 모인다.

    전다인과 전속 계약을 체결한 판타지오는 아스트로(MJ, 진진, 차은우, 문빈, 라키, 윤산하), 위키미키(지수연, 엘리, 최유정, 김도연, 세이, 루아, 리나, 루시), 옹성우, 임현성, 김미화, 조인, 박예린 등 대세 배우부터 중견, 신예, 아역배우까지 다채로운 매력을 가진 배우가 소속돼 있다.

    한편, 신예 전다인이 출연하는 웹드라마 ‘춘정지란’은 올 상반기 스트리밍 서비스 왓챠를 통해 공개된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