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트렌드

차은우, 미술 전시회 스페셜 오디오 도슨트 도전…특별한 재능기부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2.04.22 09:42

    사진: 판타지오 제공
    사진: 판타지오 제공

    아스트로 차은우가 '영국 현대미술의 거장: 마이클 크레이그 마틴展'에 보이스 앰버서더로 참여했다.


    차은우는 지난 8일 시작된 '영국 현대미술의 거장: 마이클 크레이그 마틴展'에서 스페셜 오디오 도슨트를 맡아 관객들에게 새로운 관람의 묘미를 선사하고 있다.


    영국 현대 미술의 거장이자 개념 미술의 선구자인 마이클 크레이그 마틴의 1970년대 초기작부터 2022년 신작까지, 150여 점의 작품을 총망라하는 세계 최초 대규모 전시가 예술에 전당에서 성황리에 개최되고 있다. 특히 이번 전시회는 일상에서 볼 수 있는 소재를 드로잉, 설치, 판화, 디지털 등 다양한 기법으로 작품에 담아낸 만큼 코로나19로 지친 일상에 위로와 즐거움, 공감을 전해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차은우는 마이클 크레이그 마틴의 초기작이자 대표작으로 꼽히는 'An Oak Tree(1972)'를 포함한 총 26개의 작품에 담긴 메시지와 이야기를 관객들에게 전한다. 차은우 특유의 부드러운 목소리와 전달력은 작품의 맛을 더하며 전시를 더욱 풍부하게 경험할 수 있게 만든다.


    차은우는 평소 개인 시간을 활용해 각종 전시회를 관람하거나, 직접 그림을 그릴 정도로 미술에 지속적인 관심을 보여주었다. 때문에 이번 스페셜 오디오 도슨트 녹음 재능 기부에도 흔쾌히 나섰다는 후문.


    소속사 판타지오는 "이번 '영국 현대미술의 거장: 마이클 크레이그 마틴展'의 보이스 앰베서더 참여는 관객들에게 새롭고 풍부한 관람 경험을 선사할 뿐만 아니라 차은우 본인에게도 특별하고 소중한 경험으로 남을 것"이라며 "작품에 대한 깊은 관심과 꾸준한 노력으로 완성한 차은우의 스페셜 오디오 도슨트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차은우가 참여한 '영국 현대미술의 거장: 마이클 크레이그 마틴展'은 8월 28일까지 예술의 전당 한가람 미술관 1층 전시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