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달리와 감자탕' 박규영 "실제 이상형은 취향이나 가치관 비슷한 사람"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1.09.16 15:23

    달리와 감자탕 제작발표회 / 사진: KBS 제공
    달리와 감자탕 제작발표회 / 사진: KBS 제공

    '달리와 감자탕' 박규영과 김민재는 실제로도 '반대'에 끌릴까.


    16일 KBS 드라마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는 새 수목드라마 '달리와 감자탕'(극본 손은혜·박세은, 연출 이정섭)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달리와 감자탕'은 아름다운 미술관을 배경으로 성장 배경, 학력, 취향 등 달라도 너무 다른 두 남녀의 이야기를 그려낼 신개념 아티스틱 로맨스.


    김민재는 무지, 무식, 무학 등 '3無'의 소유자지만, 돈 냄새 맡는 일에는 남다른 자부심을 가진 '진무학'을 연기하며, 박규영은 도우미 없이는 한 끼 식사 해결도 어려운 생활 무지렁이로, 청송미술관 관장이 되는 '김달리'로 분한다.


    극과 극 두 사람이 만나 사랑을 이루게 된다. 실제로 두 사람도 '반대되는 사람'에 끌리게 되는지 물었다. 김민재는 "잘 모르겠다. 실제로 만나봐야 알 것 같다"라고 답했고, 박규영은 "다르면 호기심이 생기고 재미있을 수는 있을 것 같은데, 오래 만나기 위해서는 취향이나 생각, 가치관 등에서 비슷해야 대화가 잘 통할 것 같다"라고 생각을 밝혔다.


    한편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달리와 감자탕'은 오는 22일(수) 밤 9시 30분에 첫 방송된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