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배인혁, '간동거→멀푸봄' 인기실감? "많은 분들 알아봐주셔"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1.06.14 18:10

    사진 : KBS 제공
    사진 : KBS 제공

    배우 배인혁이 '간 떨어지는 동거'부터 '멀리서 보면 푸른 봄'까지 연이어 웹툰 원작의 작품에 합류했다. 월요일부터 목요일까지 안방극장 시청자들의 저녁을 책임지는 '대세배우'가 된 것.

    14일 온라인으로 KBS2 '멀리서 보면 푸른 봄'의 제작발표회가 열려 배우 강민아, 박지훈, 배인혁, 그리고 김정현 감독이 참석했다. '멀리서 보면 푸른 봄'은 멀리서 보아야 봄인, 가까이서 보면 다른 그들의 청춘 이야기를 그린다.

    배인혁은 남수현 역을 맡았다. 공부와 아르바이트를 병행하면서도 A+를 놓치지 않는 수재에, 삶이 팍팍한 나머지 불필요한 인간관계를 자발적으로 차단한 아웃사이더인 인물. 배인혁은 "데뷔한지 얼마 안됐는데 좋은 캐릭터 주셔서 너무 감사하다. 데뷔한지 얼마 되지 않아 큰 역할을 맡다보니, 경험도 부족하고 그런 부분이 아쉬움을 느끼기도 했다"며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사진 : KBS 제공
    사진 : KBS 제공

    이어 "앞서 웹툰 원작을 한 번했기 때문에 거기에서 오는 꿀팁도 있었다. 예를들면, 원작의 힘을 빌리려고 하는 거다. 그림상으로 그려져있고 글로 표현돼 있어서 연기를 할 때 거기에서 많이 팁을 얻지 않았나 싶다"고 덧붙였다.

    연이어 작품을 하면서 라이징 스타로 등극했다. 인기를 실감하냐는 질문에 배인혁은 "밖에 돌아다니면 그래도 많은 분들이 알아봐주신다. SNS로도 실감이 난다. 팬 분들이 생긴게 저에겐 피부에 와닿지 않나 싶다"고 감사한 마음을 덧붙였다.

    한편,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멀리서 보면 푸른 봄'은 오는 6월 14일(월) 밤 9시 30분에 첫 방송 된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