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스페셜

[핫토PICK] 한예슬, LA룸살롱출신→원진·테디→現남친…모든 루머에 "O/X"로 답하다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1.06.09 18:00

    배우 한예슬 루머 반박 / 사진 : 픽콘DB
    배우 한예슬 루머 반박 / 사진 : 픽콘DB

    "그동안 노력한 모든 것들이 확인되지 않은 루머와 가쉽으로 인해 무너질 때, 그 사람의 상태가 어떻게 되겠냐…정신적 폭력도 어마어마하다. 거의 살인미수라고 생각한다."

    여배우의 삶이 송두리째 도마 위에 올랐다. 그녀의 출신부터 연인, 사생활, 그리고 현재의 연인의 과거까지 모든 것이 '소비' 되었다. "30대 초반이라 재벌을 만날 수 있었다", "재벌을 만나 결혼까지 가야했다" 등의 이야기도 거침없이 오갔다. 웃음 소리가 이어졌다. 누구를 향한 웃음이었을까.

    배우 한예슬에 대한 이야기다. 한예슬은 9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다 얘기해드릴게요~"라는 제목으로 영상을 공개했다. 해당 영상에는 앞서 유튜브채널 가로세로연구소(이하 '가세연')에서 거론된 이야기들에 O와 X로 명확히 답하는 한예슬의 모습이 담겨 있다. 과거 한예슬의 남자친구로 거론된 사람들까지도 솔직히 답하며 "정말 미안하다"는 개인적인 사과를 전하기도 했다.

    사진 : 한예슬 유튜브 캡처
    사진 : 한예슬 유튜브 캡처

    #원진 디와이홀딩스 부회장과 과거 연애? "O"

    한예슬은 원진 부회장과 과거 연인사이였음을 인정했다. 페라리 차를 선물받은 것도 맞았다. 한예슬은 "그게 잘못됐나요? 여자친구에게 차 선물 해줄 수 있지 않나"라고 반문했다. 이어 차 선물 받은 것을 자랑했다는 것도 인정했다. 그는 "남자친구가 선물해줬는데, 그럼 자랑하지"라고 덧붙였다.

    하지만 재벌 남자친구와 같은 비행기를 타고 미국에 갔다는 '가세연'의 주장에 "X"로 반박하며 혼자갔다고 했다. 미국에 간 이유가 원진 부회장이 한예슬보다 유명한 모 배우와의 약속을 잡아서라는 주장에 대해서는 "완전 소설이다. 다 허위사실이다"라고 부정했다.

    사진 : 픽콘DB, 제니 인스타그램, YG엔터테인먼트
    사진 : 픽콘DB, 제니 인스타그램, YG엔터테인먼트

    #테디, 블랙핑크 제니 때문에 결별? "X"

    한예슬은 테디와의 결별 사실에 대해 "너무 사랑했던 친구다. 남녀가 사귀다 헤어질 수도 있는거지, 왜 헤어지면 '문제가 있었네, 바람을 폈네, 죄를 지었네' 이런 이유인지 모르겠다. 늘 그렇게 자연스럽게 만났고 헤어졌다"고 전했다.

    그룹 블랙핑크 멤버 제니로 인해 헤어졌다는 '가세연'의 주장에는 "X"로 답했다. 한예슬은 "왜 두 분을 엮는 건지 모르겠다. 한 번 (제니 씨를) 뵌 적도 없다"고 했다. 이어 "(가세연) 분들이 재미있게 이야기한 내용 중 '한예슬이 이 남자, 저 남자에게 차이고, 까여서, 그리고 재벌가에도 안 되어서,라는 농담을 하셨는데 이것도 기분이 나쁘다. 자세한 내막도 모르면서 이야기 하시는 건 솔직히 좀"이라며 '삐-' 처리가 이어졌다.

    사진 : 한예슬 인스타그램
    사진 : 한예슬 인스타그램

    #남자친구, 비스티보이즈? "X"

    한예슬은 앞서 디스패치 단독 보도에 자신의 남자친구와 가라오케에서 첫 만남을 가졌다는 사실을 밝혔다. 이어 "제 남자친구는 호스트바의 호스트도 아니다"며 "직업에 귀천이 없다고 한 것은 호스트바가 뭐하는데인지도 모르겠고, 가본적도 없어서 설명해드릴 수 없지만, 제가 아는 내용 안에서 제 남자친구는 아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왜 남자친구의 얼굴을 공개했냐"는 반응에 "제가 거리낌이 있었다면, 미치지 않고서야 얼굴을 공개했겠냐. 제가 굳이 남자친구의 과거를 말할 필요가 없지 않나"라고 설명했다. 이어 "남자친구의 얼굴을 밝히는 것 자체가 그것에 거리낌이 없고 남자친구와의 관계에서 신원을 보장할 수 있다는 입장표명이었다고 생각한다"고 했다.

    남자친구에게 피해를 당한 여성이 있다는 주장에 "제발 저도 알고 싶다. 경찰에 신고해주시고, 고소해달라. 경찰에서 밝힐 부분이다"라고 못을 박았다.

    사진 : 픽콘DB
    사진 : 픽콘DB

    #버닝썬 여배우? "X"

    클럽 버닝썬 사건과 연루되어 있다는 주장에 "아니다"라고 밝혔다. 그는 "태어나서 딱 한 번 가봤다"고 했다. 한예슬은 할로윈 파티 때 같이 일하는 친구, 지인들과 함께 클럽에 갔다. 버닝썬 측이 룸을 제공해주겠다고 제안했지만, 이를 거절하고 홀을 사용했다. 한예슬은 "일어서면 누구나 볼 수 있는 홀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그게 잘못됐나. 그렇게 오픈된 공간에서 미쳤다고 마약을 할 수 있겠나. 법정에서 명명백백 입증할 수 있다. 증인들이 많이 있다. 영상이 있다고 하는데, 그 영상은 모르겠다. 영상이 유출된다면, 제가 춤이라도 잘 추게 나오면 좋겠다"고 했다.

    사진 : 한예슬 인스타그램
    사진 : 한예슬 인스타그램

    #의료사고 합의금 10억? "X"

    한예슬은 지방종 수술을 했다. 하지만 커다란 흉터가 남게 됐다. 한예슬은 이를 공론화 시켰다. '가세연' 측은 "합의금으로 10억을 받았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한예슬은 "10억을 받지 않았다"고 했다. 이어 "제 몸은 재산이고, 제가 일하는데 가장 중요한 부분이다. 흉터라고 쉽게 이야기 하시는 것 같아 마음이 슬펐다"고 했다.

    이어 "어떤 악플러 분은 '제 괴사되고 있는 피부조직에 간장게장처럼 밥을 비벼먹고 싶다'는 글을 적으셨다. 어떻게 사람으로서 할 말인지 싶다. 의료사고를 겪은 피해자가 제대로 보상을 받을 수 없는 충격적인 사실에 너무 화가 났고, 제대로 보상을 받으려는 저를 돈을 뜯어내려는 사람으로 사람으로 취급하더라. 거기에서 두 번 죽였다"고 심경을 고백했다.

    사진 : 픽콘DB
    사진 : 픽콘DB

    #한예슬은 LA 룸살롱 출신? "X"

    '가세연' 측은 "한예슬이 LA 룸살롱 출신"이라는 주장을 펼쳤다. 이에 "LA룸살롱은 한 번도 가본 적이 없고, 미국에서 정말 평범한 학생이었다. 한국은 먼 나라처럼 느껴졌고, 연예인은 특별한 사람들이 하는 거라고 생각했다. 미국에서 아르바이트를 했었다. 컬리지에서 2년을 다닌 뒤, 미국에서 열린 슈퍼모델 대회에 나가 1등을 했다. 이후에도 대학을 준비하려고 했는데, 미국에서 1등을 했으니, 한국 본선 대회에 참가해야 한다고 압박을 받았다. 저를 누가 한국에 데려왔냐면, SBS에서 데려왔다"고 했다.

    '가세연' 측의 질문에 답을 이어갔다. 한예슬은 자신의 엄마 이야기까지 꺼내야했다. 한예슬은 "엄마는 화장품 가게를 하셨다. 교인들과 무슨 일이 있었는지는 모르겠다. 한국에서 제가 약 20년 동안 연예계 생활을 하면서 있었던 일이라 여쭤봐야겠다"고 설명했다.

    사진 : 픽콘DB
    사진 : 픽콘DB

    #고소? "O"

    한예슬은 고소로 루머에 적극 대응할 것을 예고했다. 그는 "주변 모두가 반응하지마, 반응하면 기사가 올라와서 더 시끄러워지고, 모르는 사람도 알게되고, 그냥 조용히 지나가면 될 일이라며 현명하게 참고 가는게 좋지 않겠냐는 조언을 들었다. 가볍게 넘기고 싶었다"라고 했다.

    이어 "하지만, 버닝썬의 마약, 이걸 저를 연결짓는 건 진짜 법적대응으로 가야 한다고 생각했다. 타이밍을 기다리고 있다"며 "모두가 경악을 금치 못하는 학폭이랑 뭐가 다르나. 사회적 폭력이다. 확인되지 않은 사실로 인생을 송두리째 짓밟는 행위가 살인 미수와 뭐가 다르냐. 그동안 노력한 모든게 확인되지 않는 루머와 가십으로 인해서 무너질 때 이사람 상태가 어떻게 되겠냐"고 반문했다.

    또한 "기부를 했지만, 결국 소송까지 가야할거 같다. 앞으로 소송건에 관심없는거 알아요. 재미없는 이야기도 들어주시고 결과가 어떻게 나오는지도 관심가져주시고. 저도 성격 급한데, 성격 급하다고 해결되는게 아니더라고요"라고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