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모교' 비비 "배우 김형서로서 첫 연기 도전…욕심난다"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1.06.09 14:03

    '여고괴담 여섯번째 이야기: 모교' 언론시사회 / 사진: kth 제공
    '여고괴담 여섯번째 이야기: 모교' 언론시사회 / 사진: kth 제공
    가수 비비가 '모교'를 통해 배우 김형서로 나선다.

    9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여고괴담 여섯번째 이야기: 모교'(감독 이미영)(이하 '모교') 언론시사회가 열려 이미영 감독을 비롯해 김서형, 김현수, 최리, 김형서가 참석했다.

    '모교'는 기억을 잃은 채 모교로 돌아온 교감 선생님 '은희'가 학교의 비밀을 알고 있는 학생 '하영'과 함께 특정한 장소에 얽힌 끔찍한 진실을 마주하며 겪는 기이한 이야기를 담았다.

    이번 작품을 통해 처음으로 배우에 도전한 김형서(비비)는 "연기를 하기 전에 걱정을 많이 했는데, 들어온 작품이 '여고괴담'이라는 이야기를 들으니까 '하늘이 나에게 점지해준 기회구나' 싶었다"며 "정말 운명 같은 느낌을 받았고, 사실 영화에서도 되게 많이 부족했다고 느낀다. 하지만 동료 배우님들과 감독님이 많은 도움을 주셨고, 저도 피해는 끼치지 않으려고 정말 노력을 많이 했다. 배우에 대한 욕심이 점점 커지는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여고괴담 여섯번째 이야기: 모교'는 오는 6월 17일 전국 극장가에서 개봉한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