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뮤직

BAE173 영서 "딸기라떼에 이어 바닐라라떼 色 머리…다음도 기대해달라"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1.04.08 15:28

    BAE173 온라인 미디어 쇼케이스 / 사진: 포켓돌스튜디오 제공
    BAE173 온라인 미디어 쇼케이스 / 사진: 포켓돌스튜디오 제공
    영서가 '바닐라 라떼'색 헤어에 만족감을 드러냈다.

    8일 오후 BAE173의 두 번째 미니앨범 'INTERSECTION : TRACE(인터섹션 : 트레이스)' 발매 기념 온라인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번 앨범은 데뷔 앨범인 'INTERSECTION : SPARK(인터섹션 : 스파크)'를 잇는 스토리로, BAE173 멤버들이 겪는 아픔과 성장기의 고통을 담았다. 타이틀곡 '사랑했다'는 파워풀한 기타 사운드 기반의 경쾌한 리듬이 포인트인 일렉트로닉 댄스곡으로 중독성 강한 멜로디와 '사랑했다'라는 가사가 어우러져 듣는 재미를 선사한다.

    '아련 청량' 콘셉트를 위해 블루 헤어에 도전한 제이민은 "처음 파란 머리를 하게 된다고 들었을 때 제가 잘 소화할 수 있을지 걱정이 많았다"며 "막상 하고 나니까 괜찮은 것 같다. 지금은 적응해서 마음에 든다"고 말했다.

    이어 금발로 염색한 영서는 "제가 평소에 바닐라 라떼를 좋아하는데, '바닐라 라떼' 컬러라고 해주셔서 만족스럽다"며 "1집 때에는 딸기 라떼 색이었는데, 이번에는 바닐라 라떼 색이다. 3집에는 어떤 라떼가 될지 기대해달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한편, BAE173은 오늘(8일) 저녁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인터섹션 : 트레이스'를 발매하고 타이틀곡 '사랑했다'로 컴백한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