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낙원의 밤' 박훈정 감독 "극 중 태구役? 엄태구 염두에 둔 것 아냐"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1.04.02 15:49

    낙원의 밤,엄태구,전여빈,차승원,박훈정 감독
    낙원의 밤,엄태구,전여빈,차승원,박훈정 감독
    박훈정 감독이 엄태구와 극 중 '태구'의 연관성을 언급했다.

    2일 오후 넷플릭스 영화 '낙원의 밤'(감독 박훈정) 제작보고회가 열려 박훈정 감독을 비롯해 엄태구, 전여빈, 차승원이 참석했다.

    극 중 엄태구는 자신의 이름과 같은 '태구' 역으로 분했다. 엄태구는 "처음에 대본을 봤을 때 '태구'라고 되어 있어서 정말 신기했다. 감독님이 나를 생각하고 쓰셨나 싶어서 영광이었다"며 "감독님께 직접 여쭤봤는데 그런 거 아니라고 하시더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박훈정 감독은 "염두에 둔 거 아니다"라고 단언해 폭소를 유발했다. 이를 들은 엄태구는 "'태구'가 아니었어도 했을 것"이라며 "그래도 작품을 할 수 있음에 감사하다"고 작품에 대한 애정을 전했다.

    한편, '낙원의 밤'은 오는 9일(금) 오후 4시에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190개국에 공개된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