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한소희X박희순X안보현 주연 넷플릭스 '언더커버'(가제), 작품명 '마이네임' 확정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1.02.25 11:30

    '마이네임' 박희순-한소희-안보현 / 사진: 픽콘DB
    '마이네임' 박희순-한소희-안보현 / 사진: 픽콘DB
    넷플릭스 '언더커버'(가제)가 '마이네임'으로 공개된다.

    25일 오전 넷플릭스가 콘텐츠 로드쇼 'See What's Next Korea 2021'를 개최했다. 이날 세 번째 세션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의 넥스트'에서는 넷플릭스 시리즈 부문 디렉터 배종병, 이기오가 참석했다.

    이날 두 사람은 넷플릭스에서 공개를 앞둔 작품들을 소개했다. 이기오 디렉터는 '마이네임'을 소개하며 "차가운 복수와 숨 막히는 액션이 혼합된 누아르"라며 "개인적으로 정말 기대되는 작품이다. 그동안 가제로만 알려져 있었는데, 오늘 이 자리에서 새롭게 확정된 작품명을 공개해드리게 돼 기쁘다"고 운을 뗐다.
    넷플릭스 'See What's Next Korea 2021' / 사진: 유튜브 영상 캡처
    넷플릭스 'See What's Next Korea 2021' / 사진: 유튜브 영상 캡처
    이어 "'마이네임'은 아버지의 죽음에 얽힌 비밀을 파헤치기 위해 조직원에서 경찰로 위장잠입한 지우의 긴박감 넘치는 복수를 그린다"며 "지우 역의 한소희, 조직 보스 역의 박희순, 마약수사대 형사 역의 안보현 배우 등 멋진 분들이 '인간수업', '개와 늑대의 시간'을 연출한 김지민 감독과 의기투합했다"며 "정말 멋진 액션 누아르를 보여주기 위해 구슬땀을 흘렸다. 열정만큼 멋진 작품 기대해 달라"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해 한소희, 박희순, 안보현이 넷플릭스 오리지널 '네메시스'(가제)에 출연한다는 보도가 나왔고, 이후 가제가 '언더커버'로 바뀌며 정식 작품명에 대한 궁금증이 고조됐다. 이 가운데 '마이네임'으로 작품명을 확정하며 드라마 팬들의 기대가 쏠리고 있다.

    한편, '마이네임'은 현재 촬영에 한창이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