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빈센조' 송중기 "전여빈과 케미 좋아…'엄청난 배우 나왔구나' 느끼실 것"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1.02.15 15:15

    '빈센조' 온라인 제작발표회 / 사진: tvN 제공
    '빈센조' 온라인 제작발표회 / 사진: tvN 제공
    송중기가 전여빈의 연기에 감탄했다.

    15일 오후 tvN 새 토일드라마 '빈센조'(극본 박재범, 연출 김희원)의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려 김희원 감독을 비롯해 송중기, 전여빈, 옥택연이 참석했다.

    '빈센조'는 조직의 배신으로 한국에 오게 된 이탈리아 마피아 변호사가 베테랑 독종 변호사와 함께 악당의 방식으로 악당을 쓸어버리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

    극 중 송중기는 이탈리아에서 온 마피아 변호사 '빈센조' 역을 맡았다. 조직의 배신으로 한국에 오게 된 빈센조는 이제껏 경험하지 못했던 한국 변종 빌런의 카르텔을 마주하고 악의 방식으로 악당들을 처단하는 다크 히어로로 변모한다.

    이날 송중기가 가장 케미가 잘 맞는 배우로 전여빈을 꼽았다. 그는 "여빈 씨랑 촬영이 제일 많기도 하다. 거의 매일 만나서 호흡을 맞추고 있는데, 여빈 씨는 '빈센조'를 통해 대중분들에게 인사를 드리기 시작했는데, 드라마 보시면 '새로운 엄청난 배우가 나왔구나'라는 걸 느끼실 것 같다. 방송 보시면 그게 어떤 건지 느끼실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tvN 새 토일드라마 '빈센조'는 오는 20일 밤 9시 첫 방송된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