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김영광, KBS '안녕? 나야!'→영화 '미션 파서블'까지…2021년 열일 예고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1.01.29 11:00

    김영광이 2021년 상반기 '열일'을 예고해 기대를 모은다. 2월부터 드라마를 시작으로 영화까지 섭렵하며 매력 한도초과의 모습을 보여줄 예정인 것.


    김영광은 오는 2월 17일 방영 예정인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안녕? 나야!'(극본 유송이, 연출 이현석)의 주인공 한유현 역을 맡았고, 영화 '미션 파서블'(감독 김형주)의 주인공 우수한 역으로 촬영을 마쳐 개봉을 앞두고 있다.

    김영광, 2021년 열일 예고 / 사진: 비욘드제이, (주)메리크리스마스 제공
    김영광, 2021년 열일 예고 / 사진: 비욘드제이, (주)메리크리스마스 제공

    가장 먼저 김영광의 매력을 만나볼 수 있는 드라마 '안녕? 나야!'는 연애도 일도 꿈도 모두 뜨뜻미지근해진 37살의 주인공 반하니(최강희)에게 세상 어떤 것도 두렵지 않았고 모든 일에 뜨거웠던 17살의 내(이레)가 찾아와 나를 위로해주는 판타지 성장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 김영광은 주인공 한유현으로 분해 '파랑새 연하남'의 매력을 마음껏 발산한다.


    앞서 공개된 포스터 속 김영광은 오징어 옷을 입은 최강희 옆에 껌딱지처럼 붙어 해맑은 미소로 여심을 저격했다. 극 중 유현은 철없는 재벌 2세로 능청스럽고 뻔뻔하며 구걸(?)까지 하는 색다른 모습을 가진 캐릭터로, 김영광은 자신의 특기인 로맨스 연기 실력을 십분 살려 열혈 촬영 중이다. '파랑새 연하남'의 매력과 스토리가 진행되며 '성장'을 하는 모습은 시청자 마음에 설렘을 전달할 전망이다.

    김영광, KBS '안녕? 나야!'→영화 '미션 파서블'까지…2021년 열일 예고

    김영광의 매력을 만끽할 수 있는 영화 '미션 파서블'도 2월 개봉을 앞두고 있다. '미션 파서블'은 선입금 후업무 흥신소 사장 '우수한'(김영광)과 열정 충만 비밀 요원 '유다희'(이선빈)가 무기 밀매 사건 해결을 위해 전략적으로 공조하다 벌이는 아찔한 코믹 액션 영화이다. 김영광은 입금만 되면 뭐든 가능해지는 흥신소 사장 우수한 역을 맡아 이선빈과 함께 티키타카 케미를 보여줄 전망이다.


    공개된 포스터 속 김영광은 금방이라도 무슨 일이 일어날 것 같은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으로 정면을 응시하고 있다. 그러나 '미션 파서블 같은 소리하고 있네'라는 코믹한 멘트로 반전 매력을 선사한다. 밝고 유쾌한 코미디와 오락적 재미를 갖춘 첩보 액션으로 이번 상반기 충무로 기대작으로 손꼽히고 있다.


    특히 김영광은 이번 '미션 파서블' 속 고강도의 화려한 액션을 대역 없이 직접 소화했다고 전해진다. 이에 제작진의 찬사를 받은 김영광은 대세 배우로 모든 장르를 섭렵해 나가고 있다는 점에서 기대를 모은다.


    이처럼 드라마, 영화까지 열일을 예고한 김영광의 앞으로의 행보에 관심이 집중된다. 김영광은 그동안 '굿닥터', '피노키오' 등 드라마와 '너의 결혼식', '원더풀 고스트' 등 영화를 넘나들며 주연 배우로 성장하는 탄탄한 필모그라피를 쌓아왔다. 그가 이번 '안녕? 나야'와 '미션 파서블'을 통해 어떤 반전을 이뤄낼지, 2021년 열일 행보를 예고한 그의 활약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