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루카: 더 비기닝' 이다희 "늘 새로운 도전 갈망, 적극적인 캐릭터 매력적"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1.01.14 11:30

    '루카: 더 비기닝' 이다희 / 사진: tvN 제공
    '루카: 더 비기닝' 이다희 / 사진: tvN 제공

    이다희가 '루카: 더 비기닝'에 출연하는 소감을 밝혔다.


    14일 tvN 새 월화드라마 '루카: 더 비기닝'(극본 천성일, 연출 김홍선) 측은 끈질기게 비밀을 추적하는 불도저 강력계 형사 '하늘에구름'으로 변신한 이다희의 캐릭터 스틸컷을 공개했다. 파워풀 액션과 카리스마를 발산하는 이다희의 파격 변신이 새로운 액션 히로인의 탄생을 예고한다.


    '루카: 더 비기닝'은 특별한 능력 때문에 쫓기게 된 지오(김래원)가 유일하게 그를 기억하는 강력반 형사 구름(이다희)과 함께 거대한 음모에 맞서는 스펙터클 추격 액션극이다. 무엇보다 화려하고 패셔너블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워너비 배우'로 등극한 이다희가 액션 본능을 장착한 '걸크러시' 형사로 돌아와 눈길을 사로잡는다.

    '루카: 더 비기닝' 이다희 "늘 새로운 도전 갈망, 적극적인 캐릭터 매력적"

    이와 관련, 공개된 사진 속 거친 카리스마가 '구름'이 가진 강인함을 보여준다. 한바탕 뒤집어놓을 듯 무서운 기세로 뚜벅뚜벅 걸어가는 그의 아우라도 흥미롭다. 상처투성이가 되었음에도 눈빛만은 살아있는 모습은 그녀가 집요하게 쫓는 진실에 궁금증을 더한다.


    이다희는 세상을 뒤바꿀 능력을 숨긴 채 쫓기는 남자 '지오'의 기억 속에 살아있는 단 하나의 그녀, '구름'으로 분해 열연을 펼친다. 중대범죄수사과에서 전출된 강력계 형사 구름은 어린 시절 실종된 부모의 사건을 집요하게 쫓으며 진실에 다가가려는 인물로, 비밀스러운 힘을 가진 지오와의 만남으로 인생이 뒤흔들린다. 이다희는 몸을 사리지 않는 열연으로 무모하리만치 행동이 앞서고 집요한 구름의 매력을 극대화, 또 한 번의 '인생 캐릭터' 경신에 나선다. 그의 거침없는 액션을 볼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기다림의 이유는 충분하다.


    새로운 도전에 대한 갈망으로 '루카: 더 비기닝'을 선택했다는 이다희는 "장르적인 부분이나 캐릭터 모두가 마음에 들었는데, 김홍선 감독님 그리고 천성일 작가님이라 더욱더 확신이 들었다"라고 전했다. 한번 시작한 일에 끝장을 보는 '구름'과 비슷한 점이 많다는 그는 "수동적인 캐릭터가 아닌, 적극적으로 나서서 움직이는 구름의 시원시원하고 사이다 같은 모습이 매력적이다"라며 배역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특히 틀에 박힌 액션과 연기가 아닌 라이브한 모습을 보여주는데 욕심을 냈다는 이다희. 독창적인 세계관 위에서 펼쳐지는 스펙터클한 추격 액션을 완성할 이다희의 새로운 얼굴이 벌써부터 기다려진다.


    한편, tvN 새 월화드라마 '루카 : 더 비기닝'은 오는 2월 1일(월) 밤 9시에 첫 방송 된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