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뮤직

[화보] 몬스타엑스 기현 "가수가 아니었다면 이렇게 사랑받을 수 없었을 것"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0.10.19 10:05

    01/03

    몬스타엑스 기현이 남친미를 발산했다.

    19일 패션 매거진 <하퍼스 바자> 측이 몬스타엑스 기현과 함께한 화보를 공개했다.

    아침, 점심, 저녁, 밤의 무드로 나뉘어 진행된 이번 화보에서 기현은 무대 위에서 파워풀한 모습이 아닌 자연스럽고 일상적인 매력을 드러냈다. 특히 블랙 가운, 셔츠와 니트를 레이어링 한 스타일로 독보적인 비주얼을 뽐내며 단숨에 시선을 사로잡았다.

    촬영이 끝난 뒤 인터뷰에서 기현은 11월 2일 발매되는 새 앨범 'FATAL LOVE'에 대해 "6년 차 몬스타엑스를 가장 잘 보여줄 수 있는 음악과 무대인 만큼 기대해 달라"고 덧붙였다.

    평소 팬 사랑이 지극하기로 유명한 기현에게 '몬베베'의 의미에 대해 물었다. 그는 "얼마 전에 손흥민 선수의 경기를 보고 너무 자랑스러워서 팬카페에 글을 썼다. 그랬더니 팬분들이 '네가 나에게 그런 존재'라고 말씀해 주셔서 감동받았다. 가수가 안 되었다면 이렇게나 큰 사랑을 받을 수 없었을 것이다. 앞으로 진짜 열심히 해야 한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몬스타엑스 기현의 더 많은 화보와 인터뷰는 <하퍼스 바자> 11월 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