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사생활' 김효진 "6년 만에 연기 복귀…아이 키우다 보니 훌쩍 지나가"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0.10.07 15:19

    '사생활' 온라인 제작발표회 / 사진: JTBC 제공
    '사생활' 온라인 제작발표회 / 사진: JTBC 제공
    김효진이 오랜만에 연기에 복귀한 소감을 밝혔다.

    7일 오후 JTBC 새 수목드라마 '사생활'(극본 유성열, 연출 남건)의 온라인 제작보고회가 열려 남건 감독을 비롯해 고경표, 서현, 김효진, 김영민, 태원석이 참석했다.

    '사생활'은 사생활을 공유하고, 훔치고, 조작하는 시대, 사기꾼들이 모든 기술을 총동원해 국가의 거대한 '사생활'을 밝혀내는 통쾌한 사기 플레이 드라마. 김효진은 사업과 사기 모두 상위 1%인 사기꾼이자 사기꾼마저 속이는 특급 사기꾼 '정복기'를 연기한다.

    육아로 6년 만에 복귀한 김효진은 "아이를 키우다 보니 시간이 훌쩍 지나가더라. 그 와중에 '사생활' 대본을 읽었는데 정말 앉은 자리에서 움직이지 않고 읽었다. 뒤 내용이 너무 궁금했다"며 "서사가 재밌는 와중에 정복기가 등장하는데, 사건을 만들어내기도 하고 나타났다가 사라지기도 하고, 극에 매력과 활력을 넣어주는 인물이다. 내뱉는 대사도 평범하지 않아서 꼭 이 캐릭터를 하고 싶었다"고 작품을 선택한 이유를 설명했다.

    한편, JTBC 새 수목드라마 '사생활'은 오늘(7일) 밤 9시 30분 첫 방송된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