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뮤직

크래비티 정모 "카리스마 있는 앨런, 새 앨범 콘셉트 가장 잘 소화한 것 같아"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0.08.24 17:13

    크래비티 쇼케이스 / 사진: 스타쉽 제공
    크래비티 쇼케이스 / 사진: 스타쉽 제공

    크래비티 정모가 새 앨범 콘셉트를 가장 잘 소화한 멤버로 앨런을 꼽았다.


    24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새 앨범 'CRAVITY SEASON2. [HIDEOUT: THE NEW DAY WE STEP INTO]'를 발매하는 크래비티가 컴백에 앞서 온라인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크래비티 새 앨범 타이틀곡 'Flame'(플레임)은 자신들의 한계를 시험하듯 격렬한 파워로 무장한 Urban-HipHop 장르의 트랙. 긴장을 늦출 수 없는 역동적인 멜로디 라인이 인상적이며, 뜨거운 여름에 맞서는 멤버들의 당찬 메시지 또한 담겨 있어 한층 더 성숙해지고 진화한 크래비티의 모습을 만날 수 있다.


    이에 소년미를 벗고 옴므파탈로 이미지 변신을 시도한 크래비티에게 가장 콘셉트 소화를 잘한 것 같은 멤버를 물었다. 정모는 "앨런 형이 가장 잘 어울리는 것 같다"라며 "카리스마 있고, 멋있는 모습이 앨범에 잘 녹았다. 머리도 짧게 잘랐는데 정말 잘 어울려서 멤버들이 다 '오~' 했었다"라고 답했다.


    한편 크래비티는 오늘(24일) 오후 6시 새 앨범 'CRAVITY SEASON2. [HIDEOUT: THE NEW DAY WE STEP INTO]'를 발매한다. 이어 저녁 8시에는 네이버 V LIVE를 통해 팬들과 함께 하는 온라인 쇼케이스를 개최, 타이틀곡 'Flame' 무대를 최초로 선사한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