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18어게인' 이도현, '청량함 한도초과' 첫 스틸 공개…훈훈한 교복 자태

  • 하나영 기자

    • 기사

    입력 : 2020.07.21 10:39

    '18어게인' 이도현 첫 스틸 공개 / 사진: JTBC 제공
    '18어게인' 이도현 첫 스틸 공개 / 사진: JTBC 제공

    '18 어게인' 이도현이 '우유남' 탄생을 예고했다.


    21일 JTBC 새 월화드라마 '18 어게인'(극본 김도연·안은빈·최이륜, 연출 하병훈) 측은 훈훈한 비주얼, 매력, 운동 신경까지 다 갖춘, 말 그대로 '우월한 유전자를 가진 남자
    ' 역할을 맡은 이도현의 첫 스틸컷을 공개했다.


    '18 어게인'은 이혼 직전에 18년전 리즈시절로 돌아간 남편 이야기. 이도현은 한 순간에 리즈시절의 몸으로 돌아가게 돼 '고우영'으로 이름을 바꾸고 살아가는 '18세 홍대영' 역을 맡았다. 고등학생 때 생각지 못하게 가장이 되며 현실에 쫓겨 애써 외면해왔던 농구선수의 꿈을 이루기 위한 두 번째 인생을 살아간다.


    공개된 스틸 속 이도현은 순정만화에서 툭 튀어나온 듯한 비주얼로 감탄을 자아낸다. 훈훈한 외모와 우월한 피지컬은 물론, 교복핏까지 완벽한 그의 모습에서 뿜어져 나오는 청량미가 시선을 옭아맨다. 더욱이 그의 얼굴에 피어난 미소와, 그 끝에 자리잡은 매력적인 입꼬리가 심쿵을 유발한다.


    이와 함께 농구에 열중한 이도현의 모습이 포착돼 극중 농구선수로 분해 보여줄 농구 실력에 기대가 모아진다. 이도현은 고교시절 농구선수를 꿈꿨던 만큼, 남다른 농구 실력을 갖춘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훈훈한 외모에 어른스러운 반전 매력, 운동신경까지 지닌 '우유남' 면모로 설렘을 자아낼 이도현의 활약에 관심이 더욱 고조된다.


    '18 어게인' 하병훈 감독은 "이도현은 멜로, 코믹, 생활 연기가 다 가능한 20대 남자배우"라고 극찬하며 "극중 이도현의 몸에는 순수하고 바른 18세 고등학생과 37세 꼰대 두 명이 살고 있다. 이에 그는 캐릭터에 완벽히 녹아 들기 위해 끊임없이 연구하고, 논의하며 열정을 불태우고 있다. '18 어게인'을 통해 폭발할 이도현의 매력을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영화 '17 어게인'을 원작으로 하는 JTBC 새 월화드라마 '18 어게인'은 '모범형사' 후속으로 오는 9월 첫 방송된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