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출사표' 박성훈 "나나, 지문에 없는 아이디어 가져와서 적극적으로 괴롭혀"

  • 하나영 기자

    • 기사

    입력 : 2020.07.01 15:09

    '출사표' 제작발표회 나나-박성훈 / 사진: KBS 제공
    '출사표' 제작발표회 나나-박성훈 / 사진: KBS 제공

    '출사표' 박성훈이 고충(?)을 토로했다.


    1일 KBS 공식 유튜브 채널 등에서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하라는 취업은 안하고 출사표'(극본 문현경, 연출 황승기·최연수)(이하 '출사표')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생중계됐다.


    '출사표'는 취업 대신 출마를 선택한 취준생 구세라(나나)와 좌천당한 엘리트 사무관 서공명(박성훈)이 불량 정치인들을 응징하는 오피스 로맨스 코미디 드라마.


    특히 '극과 극 성격'인 구세라와 서공명은 처음에 티격태격하다가 사랑으로 발전해가는 모습을 그릴 것을 예고했다. 박성훈은 "나나가 연기하는 세라가 공명이를 감정적으로도, 신체적으로도 괴롭히는 장면이 많다. 지문에 없는 아이디어를 가져와서 괴롭히기도 한다"라며 "반대로 초반 부분에서는 공명이가 세라를 괴롭히기도 하는데, 그때 상당한 쾌감을 느낀다"라고 말했다.


    나나는 "누군가를 괴롭히는 역할을 해본적이 없어서 뭔가 속도 시원하고 통쾌한 것 같다"라며 "둘이 너무 친하고 편하게 촬영하고 있다"라고 답했다. 이에 박성훈은 "매 장면 액션신을 찍는 마음가짐으로 촬영한다"라고 극 중 캐릭터처럼 극과 극으로 답해 두 사람이 펼칠 연기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한편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출사표'는 오늘(1일) 밤 9시 30분 첫 방송된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