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바퀴달린집'PD "박보검∙뷔,김유정, 김희원과 열애설 난 박보영 왔으면"

  • 조명현 기자

    • 기사

    입력 : 2020.06.11 16:23

    '바퀴달린집'PD가 모시고 싶은 게스트 김유정,박보검,뷔,박보영 / 사진 : 조선일보 일본어판DB
    '바퀴달린집'PD가 모시고 싶은 게스트 김유정,박보검,뷔,박보영 / 사진 : 조선일보 일본어판DB

    박보검, 뷔(BTS), 김유정, 박보영. '바퀴 달린 집'을 연출한 강웅PD는 이들을 모시고 싶다고 공식석상에서 밝혔다.


    tvN '바퀴 달린 집'이 오늘(11일) 첫 방송을 앞두고 온라인으로 제작발표회를 진행해 연출을 맡은 강궁PD와 출연자 성동일, 김희원, 여진구가 참석했다. '바퀴 달린 집'은 바퀴 달린 집을 타고 한적한 곳에 머물며 소중한 이들을 초대해 하루를 살아보는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소중한 이들을 초대하는 것이 프로그램 콘셉트이다. 이미 '바퀴달린 집'은 라미란, 공효진 등 화려한 게스트진을 예고하기도 했다. 이에 모시고 싶은 게스트를 묻자 강웅PD는 "박보검과 뷔가 성동일과 친분이 있는 것으로 안다. 그리고 조인성도"라고 바람을 전했다. 이어 "김희원은 (초대 손님으로) 스캔들도 났던 박보영을 여진구는 (초대 손님으로) 과거 한 작품에서 함께 열연했던 김유정을 모셨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이에 성동일, 김희원, 여진구는 당황했고, 강웅PD는 "바람이니까요"라며 웃었다.


    이어 성동일, 김희원, 여진구에게도 초대하고 싶은 사람을 물었다. 김희원은 "생각을 안 해봤다"며 "손님을 모시면 행복하게 해드려야 하는데, 나도 자리를 못잡고 있어서"라고 솔직한 모습으로 웃음을 주었다. 여진구는 "개인적으로 두 분 선배님과 셋이서 여행을 가봤으면 하는 바람이 있다"고 했다. 이에 성동일은 "게스트가 오면 가장 힘들어하는 건 여진구다. 그래서 아무도 안 왔으면 하는 것 같다"고 폭로하며 현장을 폭소케 했다.


    tvN '바퀴 달린 집'은 오늘(11일) 밤 9시 첫 방송된다.

    '바퀴달린집'의 주역 강웅PD,성동일,여진구,김희원 / 사진 : CJ ENM제공
    '바퀴달린집'의 주역 강웅PD,성동일,여진구,김희원 / 사진 : CJ ENM제공
    '바퀴달린집'의 주역 강웅PD,성동일,여진구,김희원 / 사진 : CJ ENM제공
    '바퀴달린집'의 주역 강웅PD,성동일,여진구,김희원 / 사진 : CJ ENM제공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