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저녁같이드실래요' 송승헌 "자칭 'MBC의 아들'…7년 만에 와도 편해"

  • 이우정 기자

    • 기사

    입력 : 2020.05.25 17:33

    '저녁 같이 드실래요' 온라인 제작발표회 / 사진: MBC 제공
    '저녁 같이 드실래요' 온라인 제작발표회 / 사진: MBC 제공
    송승헌이 7년 만에 MBC에 돌아온 소감을 전했다.

    25일 오후 MBC 새 월화드라마 '저녁 같이 드실래요'(극본 이수하, 연출 고재현)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려 고재현 감독을 비롯해 송승헌, 서지혜, 이지훈, 손나은이 참석했다.

    '저녁 같이 드실래요'는 이별의 상처와 홀로(Alone) 문화로 인해 사랑 감정이 퇴화된 두 남녀가 '저녁 식사'를 함께하며 썸 타듯 서로의 매력에 빠지게 되는 맛있는 한 끼 로맨스 드라마. 송승헌은 극 중 까칠하지만 따뜻하고도 섬세한 내면을 가진 '김해경' 역을 맡아 활약할 예정이다.

    송승헌은 '남자가 사랑할 때' 이후 7년 만에 MBC 드라마에 복귀한다. 소감을 묻자 송승헌은 "저는 MBC '남자 셋 여자 셋'에서 데뷔해서 개인적으로 'MBC의 아들'이라고 말하고 다녔다. 오랜만에 MBC에 오니까 되게 편하다"라며 "유독 MBC 작품들을 많은 분들이 좋아해 주셨던 것 같다. 이번에도 감히 그럴 거라고 생각한다"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한편, MBC 새 월화드라마 '저녁 같이 드실래요'는 오늘(25일) 9시 30분 첫 방송된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