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뮤직

[PICK송] 영탁, 오늘(21일) '꼰대인턴' 첫 OST 발매…'트로트 열풍' 이어질까?

  • 하나영 기자

    • 기사

    입력 : 2020.05.21 11:26

    영탁 '꼰대인턴' 첫 OST 가창 / 사진: 뉴에라프로젝트 제공
    영탁 '꼰대인턴' 첫 OST 가창 / 사진: 뉴에라프로젝트 제공

    '미스터트롯' 2등에 해당하는 '선'을 차지하며, 대세로 떠오른 영탁이 '꼰대인턴'의 첫 OST를 가창했다. 특히 그간 국내 드라마에서 OST로 트로트 장르를 내세운 적이 없었던 만큼, 최근 불고 있는 '트로트 열풍'이 OST에서도 통할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오늘(21일) 낮 12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에서는 영탁이 가창한 MBC 수목드라마 '꼰대인턴'(극본 신소라, 연출 남성우)의 OST Part.1 '꼰대라떼' 음원이 발매된다.


    이번 신곡은 '꼰대라떼'라는 제목에서 유추할 수 있듯, 최근 '라떼는 말이야'로 대표되는 '꼰대'에 대해 재치있게 풍자한 노래로, 흥겨운 댄스 트로트 장르로 완성됐다. 특히 중독성 강한 후렴구가 인상적인 곡으로, 평소 스트레스로 다가왔을 이야기들에 카운터펀치를 날리는 영탁의 보컬을 듣는 순간, 답답했던 속이 뻥 뚫리는 카타르시스를 느낄 수 있을 전망.

    영탁 '꼰대라떼' 녹음 현장 공개 / 사진: 뉴에라프로젝트 제공
    영탁 '꼰대라떼' 녹음 현장 공개 / 사진: 뉴에라프로젝트 제공

    특히 지난 20일 '꼰대라떼'가 첫 방송된 가운데, 예고에서 영탁이 가창한 '꼰대라떼'가 배경음악으로 삽입돼 보는 이들의 귓가를 사로잡았다. 일부만 공개된 상황 속에서도 시청자들은 호평을 보내며 기대감을 드러낸 상황.


    영탁은 OST 제작사를 통해 "제가 부른 노래가 드라마에 나온다고 생각하니 정말 기대되고 설렌다"라는 소감을 전하며 "팬 여러분들도 '꼰대인턴' 본방사수하면서 제가 참여한 OST도 함께 즐겨주셨으면 좋겠다"라고 덧붙였다.

    트로트가수 송가인이 가창한 '사랑의 불시착' OST / 사진: CJ ENM 제공
    트로트가수 송가인이 가창한 '사랑의 불시착' OST / 사진: CJ ENM 제공

    영탁이 가창한 '꼰대라떼'가 더욱 많은 관심을 끄는 것은 트로트 장르가 OST로 채택되는 것이 이례적인 일이기 때문이다. 앞서 '미스트롯' 진을 차지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트로트가수 송가인이 tvN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의 OST를 가창한 바 있지만, 해당 곡의 장르는 발라드였다.


    이러한 상황 속 '꼰대인턴'은 국내 드라마 역사상 처음으로 전체 OST의 컬러를 트로트 음악과 가수로 구성할 것을 예고하며, 영탁의 뒤를 이을 OST 주자로는 이찬원(미스터트롯 선)을 예고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이처럼 트로트 가수들로 OST 라인업을 완성한 '꼰대인턴'이 중·장년층은 물론, 젊은 세대에도 불고 있는 '트로트 열풍'에 함께 편승하며 '윈윈'할 수 있을 것인지 많은 관심이 쏠린다.


    한편 MBC 수목드라마 '꼰대인턴'은 최악의 꼰대 부장을 부하직원으로 맞게 된 남자의 통쾌한 갑을체인지 복수극이자 시니어 인턴의 잔혹 일터 사수기를 그린 코믹 오피스물. 첫회 기준 평균시청률 5.5%(1회 4.4%, 2회 6.5%)를 기록하며 전작의 성적을 뛰어넘는 성과를 낸 것은 물론, 신선한 드라마가 탄생했다는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오늘(21일) 밤 8시 55분 방송.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