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방법' 정지소vs조민수, 저주 텐션 최절정 끌어올린 '데스매치' 예고

  • 하나영 기자

    • 기사

    입력 : 2020.03.03 17:41

    '방법' 정지소vs조민수 데스매치 예고 / 사진: tvN 제공
    '방법' 정지소vs조민수 데스매치 예고 / 사진: tvN 제공

    '방법' 정지소와 조민수의 데스 매치가 예고됐다.


    3일 tvN 월화드라마 '방법'(극본 연상호, 연출 김용완) 측은  '10대 소녀 방법사' 정지소(백소진 역)와 '악귀의 영적 조력자' 조민수(진경 역)의 숨멎 데스매치 현장을 공개하며 파격 전개를 예고한다.


    '방법'은 한자 이름, 사진, 소지품으로 죽음에 이르게 하는 저주의 능력을 가지고 있는 10대 소녀와 정의감 넘치는 사회부 기자가 IT 대기업 뒤에 숨어 있는 거대한 악과 맞서 싸우는 이야기.


    지난 방송에서는 진경이 임진희(엄지원)를 납치해 본격적인 백소진 잡기에 나서 안방극장을 극한의 소름으로 수놓았다. 특히 '저주의 숲' 명단과 해시태그 놀이에 얽힌 섬뜩한 진실과 함께 진종현(성동일)이 포레스트 상장에 맞춰 몸에 깃든 악귀를 옮길 것이라는 계략이 수면 위로 드러나 폭풍처럼 휘몰아치는 공포를 선사했다. 이와 함께 백소진이 진경의 손아귀에 붙잡힌 '운명공동체' 임진희를 구하기 위해 어떤 활약을 펼칠지 관심을 폭주시킨 상황.


    이와 관련, 공개된 스틸에는 외나무다리에서 만난 정지소-조민수의 날 선 대면이 담겨 흥미지수를 끌어올린다. 정지소는 빨간 후드를 뒤집어쓴 채 혼잡한 지하철 인파 속에서 자신의 존재를 꽁꽁 숨긴 모습. 어둠 속에서 섬광처럼 빛나는 날카로운 눈빛과 입가에 걸린 살벌한 미소가 보는 이에게 소름을 안기며 무슨 상황인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반면 조민수는 독보적 카리스마와 다크 포스 넘치는 모습으로 시선을 압도한다. 조민수는 검은 무리를 거느린 채 범접 불가한 아우라를 발산하고 있는데, 인파를 뚫고 정지소를 찾아 헤매는 서슬 퍼런 호랑이 눈빛은 보는 이의 간담을 절로 서늘하게 만든다. 이에 역대 최강의 저주 능력을 가진 정지소와 매 순간 강력한 신기로 안방극장을 얼어붙게 만들었던 조민수의 피 말리는 데스매치가 담길 '방법' 8회 방송에 기대감이 절로 고조된다.


    '방법' 제작진은 "오늘(3일) 방송은 4회 조민수 '곡성'급 굿판의 임팩트를 잊게 만들 역대급 충격 엔딩을 경신할 것이라 자신한다"고 운을 뗀 뒤 "밀폐된 지하철에서 이뤄질 두 사람의 쫓고 쫓기는 저주의 추격전이 압도적인 긴장감을 선사할 것이다. 놓치면 후회할, 차원이 다른 엔딩 맛집의 클래스를 안방극장에서 꼭 확인해달라"고 기대를 당부했다.


    한편 tvN 월화드라마 '방법' 8회는 오늘(3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