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본 대로 말하라' 최수영 "장혁 연기에 온몸이 소름…많이 의지하고 있어"

  • 이우정 기자

    • 기사

    입력 : 2020.01.29 17:19

    OCN '본 대로 말하라' 제작발표회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OCN '본 대로 말하라' 제작발표회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본 대로 말하라' 최수영이 장혁과의 연기 호흡을 전했다.

    29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콘래드서울 호텔에서 OCN 새 토일드라마 '본 대로 말하라'(극본 고영재·한기현, 연출 김상훈) 제작발표회가 열려 김상훈 감독을 비롯해 장혁, 최수영, 진서연, 장현성, 류승수가 참석했다.

    '본 대로 말하라'는 모든 것을 잃은 천재 프로파일러와 한 번 본 것은 그대로 기억하는 능력을 가진 형사가 죽은 줄 알았던 연쇄 살인마를 추적하는 서스펜스 스릴러. 최수영은 보이는 건 모두 사진처럼 생생하게 기억하는 '픽처링 능력'을 가진 신참 형사 '차수영' 역을 연기한다.

    극 중 장혁과 최수영은 서로의 두뇌와 눈이 되어 수사를 진행한다. 작품 속 장혁과 직접 붙는 신이 적은 최수영은 "일정상 제가 먼저 찍고, 선배님이 촬영을 하셨는데, 선배님 연기를 보고 나서 온몸에 소름이 돋았다"며 "제가 일방적으로 연기한 후에 선배님이 연기로 케미스트리를 만들어 내시는 걸 보고 '제가 많이 의지하고 있구나'라는 생각이 들었다. 제 캐릭터를 구축하는 데 장혁 선배님께 많이 의지하고 조언을 얻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OCN 새 토일드라마 '본 대로 말하라'는 오는 2월 1일(토) 밤 10시 50분 첫 방송된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