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사랑의 불시착' 현빈·손예진, '특급 케미' 예고하는 메인 포스터 공개

  • 하나영 기자

    • 기사

    입력 : 2019.12.09 09:20

    '사랑의 불시착' 현빈-손예진-서지혜-김정현 메인 포스터 공개 / 사진: tvN 제공
    '사랑의 불시착' 현빈-손예진-서지혜-김정현 메인 포스터 공개 / 사진: tvN 제공

    '사랑의 불시착' 메인 포스터가 베일을 벗었다.


    지난 8일 tvN 새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극본 박지은, 연출 이정효) 측은 극의 주역으로 나서는 현빈, 손예진, 서지혜, 김정현의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을 담은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사랑의 불시착'은 어느 날 돌풍과 함께 패러글라이딩 사고로 북한에 불시착한 재벌 상속녀 윤세리(손예진)와 그녀를 숨기고 지키다 사랑하게 되는 북한 장교 리정혁(현빈)의 절대 극비 로맨스.


    공개된 포스터 속 눈길을 사로잡는 것은 현빈, 손예진, 서지혜, 김정현의 강렬한 눈빛이다. 이들은 가볍게 던지는 시선만으로도 남다른 카리스마를 발산하고 있다. 현빈과 손예진은 톤이 다른 컬러매치로 시선을 사로잡는가 하면 양쪽의 서지혜와 김정현은 다크블루 컬러에 각자의 개성을 담은 스타일링으로 멋을 더했다. 닮은 듯 다른 듯한 이들이 보여줄 시너지가 예고되며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현빈과 손예진의 패션 스타일은 서로 다른 매력의 캐릭터를 짐작하게 한다. 각 잡힌 블랙코트의 현빈은 오른팔에 든 인민군 군모를 통해 불의와는 타협하지 않는 원리원칙 주의자임이 느껴진다. 반면 손예진은 자유분방한 재벌 상속녀답게 뜨거운 열정을 보여주는 올 레드 패션으로 화려한 아우라를 발산하고 있다. 또 서지혜는 고개를 치켜들고 도도한 시선을 보내며 함부로 접근하기 어려운 포스를 뽐낸다. 이들과 달리 김정현은 좀처럼 속내를 알 수 없는 눈빛으로 호기심을 자극한다.


    네 사람의 뒤로는 같은 하늘이지만 분명히 다른 두 공간이 배경으로 자리 잡고 있다. 이 거짓말 같은 상황에 놓인 현빈, 손예진, 서지혜, 김정현의 모습은 보는 이들로 하여금 시선을 떼지 못하게 한다. 함부로 만나서는 안 될 이들의 인연의 시작이 어떤 이야기를 만들 것인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한편 tvN 새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은 오는 14일(토) 밤 9시 첫 방송된다. 한국을 포함한 아시아 지역과 영어권, 라틴 아메리카 지역은 첫 방영일부터 정규 방송 종료 후에 넷플릭스를 통해 함께 서비스되며 일본과 유럽 지역은 내년 2월 16일, 전 회차 동시 공개된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