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김영대, '어하루'→광고계 블루칩 등극…'대세 행보ing'

  • 이우정 기자

    • 기사

    입력 : 2019.12.05 09:39

    김영대, 광고계 러브콜 / 사진: 텐아시아 제공
    김영대, 광고계 러브콜 / 사진: 텐아시아 제공
    김영대가 광고계 블루칩으로 떠오르고 있다.

    5일 아우터코리아 매니지먼트 측이 "활발한 연기 활동을 펼치고 있는 김영대가 최근 다양한 광고의 러브콜을 받아 광고 활동을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김영대는 최근 종영한 MBC 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에서 모든 것이 완벽한 A3의 리더이자, 여주다(이나은)와 함께 러브라인을 그린 '오남주' 역으로 출연했다. 그는 스리고 서열 1위의 위엄을 보여주는 완벽한 설정값은 물론, 주다를 향한 순수하고 서툰 모습으로 수많은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으며 대세 배우로 존재감을 드러냈다.

    김영대의 활약은 여기서 그치지 않고 특유의 분위기와 다채로운 매력으로 광고계의 블루칩으로 떠오르고 있다. 최근 화장품, 의류, 가방 등 다양한 광고의 모델로 발탁되면서 대세 배우임을 입증한 것.

    소속사 관계자는 "김영대 배우의 신선한 연기 활동과 본인만의 분위기가 더해져 대중들의 관심과 사랑을 받는 것 같다. 응원해주시는 만큼 앞으로도 꾸준히 좋은 작품과 다양한 활동으로 자주 인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김영대, '어하루'→광고계 블루칩 등극…'대세 행보ing'
    김영대는 2017년 웹드라마 '전지적 짝사랑 시점'으로 데뷔 후, 다양한 작품과 화보를 통해 특유의 카리스마와 매력을 발산했다. 매 작품마다 임팩트 있는 캐릭터로 시선을 잡은 김영대가 광고 모델로써는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앞으로의 행보에 기대감이 더해지고 있다.

    한편, 김영대는 정재영, 최웅, 진호은, 채원빈, 양정민 등 다방면에서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는 배우가 소속되어 있는 매니지먼트 기업인 아우터코리아 소속 신인 배우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