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24th BIFF] 유진X김혜성, '동안 대명사 2人의 만남'

  • 더스타

    • 기사

    입력 : 2019.10.04 10:37

    01/10

    유진과 김혜성이 동안 비주얼을 과시했다.

    3일 오후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영화의 전당에서 '제24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 레드카펫이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는 개막식 사회를 맡은 정우성, 이하늬를 비롯해 김의성, 김보성, 손현주, 조진웅, 조여정, 김규리, 이유영, 조정석, 정해인, 윤아, 천우희, 권율, 유태오, 공명, 김준면 등이 참석했다.

    유진·김혜성, 여신이 된 원조요정의 귀여운 손하트 (부산국제영화제 레드카펫)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